D-1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소신+패기+직진 풀장착... 청춘 스웨그가 온다
▲ D-1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소신+패기+직진 풀장착... 청춘 스웨그가 온다 (사진=어썸이엔티)
▲ D-1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소신+패기+직진 풀장착... 청춘 스웨그가 온다 (사진=JTBC, 어썸이엔티)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박서준이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로 안방극장에 청춘 바람을 일으킬 예정이다.

오는 31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박서준은 소신 하나로 이태원 접수에 나선 거침없는 직진 청년 박새로이로 분한다. ‘로코 불도저’에서 ‘청춘 탱크’로 거듭날 박서준이 이번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관심이 쏠린다.

박서준은 tvN ‘마녀의 연애’, MBC ‘그녀는 예뻤다’, KBS2 ‘쌈, 마이웨이’,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인생 캐릭터를 경신시키며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여왔다. ‘마녀의 연애’에서는 달콤한 연상연하 로맨스를 그려내며 연하남의 정석을 보여줬으며, ‘그녀는 예뻤다’에서는 겉은 까칠하지만 속은 다정한 매거진 부편집장 역할을 맡아 ‘지부편 앓이’를 탄생시켰다. 

또한 ‘쌈, 마이웨이’에서는 남사친과 애인 사이의 썸을 절묘하게 표현하며 ‘로코 불도저’라는 수식어를,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는 로코의 정점을 찍으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번 ‘이태원 클라쓰’에서는 청춘 스웨그 넘치는 열혈 청춘 박새로이로 180도 변신, 패기로 똘똘 뭉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향한 뜨거운 질주를 시작한다. 

박새로이는 사그라지지 않는 분노를 안고 입성한 이태원 거리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는 인물. 이태원 거리 위로 펼쳐질 박새로이의 꿈과 성장 속에서 강력한 청춘 에너지를 발산할 박서준의 연기 변신에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한편 ‘이태원 클라쓰’는 오는 31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