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웹툰 유료 결제로 정주행... 책도 사서 봤다”
▲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사진=JTBC)
▲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사진=JTBC)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배우 박서준이 원작 웹툰에 대해 언급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가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콘래드서울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성윤 감독, 조광진 작가를 비롯해 배우 박서준, 김다미, 유재명, 권나라가 참석했다.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드라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이태원에서 각자의 가치관으로 자유를 쫓는 그들의 창업 신화를 담았다.

극중 박서준은 소신 하나로 이태원 접수에 나선 거침없는 직진 청년 박새로이로 분한다. 박새로이는 사그라지지 않는 분노를 안고 입성한 이태원 거리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는 인물이다.

박서준은 "원작도 너무 재미있지만, 드라마화되면서 재미있는 이야기가 많이 추가됐다"라며 "저는 캐릭터들의 서사가 자세하게 표현돼서 이 작품이 좋았다. 서사를 섬세하게 표현하기 위해 노력을 많이 했다. 공을 많이 들여서 촬영했다. 웹툰을 먼저 접하지 않으셨더라도, 충분히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박서준은 “저는 유료 결제로 웹툰을 정주행했다. 책도 직접 구입해서 또 봤다”고 말했고, 이에 사회를 맡은 방송인 박지선은 “작가님께 큰 도움이 됐겠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유재명은 “저도 유료 결제로 봤다. 처음으로 웹툰 결제를 해봤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이태원 클라쓰’는 오는 31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