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시그니처 예아 “롤모델 윤하, 오래 음악하는 가수 되고파”
▲ 시그니처 예아 (사진=문찬희 기자)
▲ 시그니처 예아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시그니처가 롤모델을 윤하로 꼽았다.

4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그룹 시그니처(cignature)의 데뷔 리드 싱글 A ‘눈누난나’(NUN NU NAN NA)’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준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예아는 “케이팝의 모든 선배님을 롤모델로 삼고 있다. 모든 선배님에게 배울 점이 있다고 생각한다. 또한 윤하 선배님처럼 오래 음악을 하는 가수가 되고 싶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선배에게 어떤 조언을 들었나?”라는 물음에 세미는 “소속사 선배님께서 많이 응원하고 격려해주셨다”라고 답했다.

이어 예아는 “특히 오후 8시에 진행되는 브이 라이브 쇼케이스의 MC를 윤하 선배님께서 맡았다. 덕분에 저희가 특별한 데뷔 무대를 할 수 있을 것 같아서 너무 행복하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눈누난나’는 트랩을 기반으로 묵직한 덥스텝과 디스코 장르가 혼합된 곡으로, 리드미컬하게 계속 변화하는 드럼이 인상적이다.

한편 시그니처는 4일 오후 6시 데뷔 리드 싱글 A ‘눈누난나’를 발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