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김보라부터 박유나까지, '배우들의 털털美' 내추럴 일상 룩
▲ 김보라부터 박유나까지, '배우들의 털털美' 내추럴 일상 룩 (사진=김유정 SNS)
▲ 김보라부터 박유나까지, '배우들의 털털美' 내추럴 일상 룩 (사진=김유정 SNS)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드라마 속 화려하고 아름다운 모습을 선보이는 배우들. 일상 속 내추럴한 모습마저 넘사벽 비주얼로 승부해버린다. 이에 배우들의 털털한 매력이 풀풀 나는 일상 룩을 모아봤다. 

▶ 김보라 '자신만의 패션 SWAG'

현재 방영 중인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에서 한수연 역을 맡아 열연 중인 배우 김보라. 평소 김보라는 극중 상큼하고 발랄한 모습과 상반되는 보이시한 매력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 (사진=)
▲ 김보라 (사진=김보라 SNS)

대충 묶은 듯한 머리와 민낯에 검정 뿔테안경으로 내추럴한 모습을 보였다. 또 검정 재킷과 슬랙스, 시크한 올 블랙 패션에 레드 컬러의 스니커즈로 포인트를 준 데일리룩을 완성했다.

▲ (사진=)
▲ 김보라 (사진=김보라 SNS)

세팅되지 않은 헤어에 화장기 없는 얼굴, 투명 안경테 안경으로 장난기 있는 모습이 엿보였다. 편한 트레이닝복 바지, 검정 반팔 티셔츠에 화이트 경량 패딩조끼를 매치해 김보라만의 패셔너블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 (사진=)
▲ 김보라 (사진=김보라 SNS)

올림머리로 한층 귀여움을 뽐낸 김보라는 목폴라와 롱 치마, 재킷, 로퍼까지 블랙 컬러로 통일했다. 자칫 다크 해 보일 수 있는 패션에 목이 긴 하얀 양말을 신어 간단하게 멋을 살렸다.

▶ 전소민 '털털함 속 귀여움'

현재 방영 중인 SBS 예능 '런닝맨'에서 털털한 매력으로 이미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전소민의 모습은 개인 SNS에서도 충분히 엿볼 수 있다. 

▲ (사진=)
▲ 전소민 (사진=전소민 SNS)

전소민은 평소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패션으로 동네 언니 같은 친근함을 선사했다. 루즈한 줄무늬 티셔츠에 레깅스, 운동화를 매치해 귀여우면서 편안한 데일리 룩을 연출했다.

▲ (사진=)
▲ 전소민 (사진=전소민 SNS)

양 갈래로 땋은 머리로 마치 어린아이로 돌아간 듯한 모습을 보인 전소민은 청록색 티셔츠에 멜빵 청치마를 매치해 통통 튀고 발랄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 (사진=)
▲ 전소민 (사진=전소민 SNS)

지난 2019년 1월 종영한 tvN 드라마 '톱스타 유백이'에서 오강순 역을 맡아 열연했던 전소민은 자칫 촌스럽게 보일 수 있는 패션도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냈다. 컬러풀한 티셔츠에 일할때만 입을 것 같은 바지를 입어 섬 처녀 '깡순'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또 짧은 단발머리에 사과 머리는 전소민의 발랄한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 김유정 '아이 같은 순수美'

지난 2019년 2월 종영한 JTBC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첫 성인 연기를 성공적을 치른 배우 김유정. 매번 사슴 같은 눈망울로 여성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는 그 역시 일상 속에선 천진난만한 아이 같은 모습이다.

▲ (사진=)
▲ 김유정 (사진=김유정 SNS)

숏컷을 한 김유정은 하늘색 체크무늬 롱 치마에 강렬한 레드 컬러의 후드티를 매치해 귀여운 스타일을 보였다. 또 슬리퍼를 신은 모습은 사진 속 배경인 바다와 한층 더 잘 어우러졌다.

▲ (사진=)
▲ 김유정 (사진=김유정 SNS)

또한 눈에 띄는 카키 컬러의 오버핏 멜빵 팬츠로 통통 튀는 스타일을 연출했다. 여기에 베이지 컬러의 베레모로 성숙한 이미지도 보였다. 베레모의 컬러와 동일한 크로스백을 매치해 멋스러운 패션을 완성했다.

▲ (사진=)
▲ 김유정 (사진=김유정 SNS)

최근 김유정의 지하철 탑승 인증 사진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날 김유정은 동그란 안경에 편하게 묶은 머리로 수수한 모습을 보였다. 또 체크무늬의 떡볶이 코트를 입어 발랄함을 더했다.

▶ 박유나 '청순 그 자체'

지난 2019년 2월 종영한 JTBC 드라마 '스카이 캐슬'에서 차세리 역으로 많은 화제를 모았던 배우 박유나는 극중 화려했던 모습과는 달리 평소 모습은 수수함 그 자체다.

▲ (사진=)
▲ 박유나 (사진=박유나 SNS)

박유나는 핑크와 보랏빛이 도는 오묘한 탈색 머리로 통통 튀는 매력을 뽐냈고, 편한 후드티에 숏 패딩을 매치해 패셔너블하며 캐주얼 룩을 선보였다.

▲ (사진=)
▲ 박유나 (사진=박유나 SNS)

화장기 없는 얼굴에도 투명한 피부를 자랑하는 박유나는 기본적인 스타일만으로 성숙한 매력을 발산했다. 넥 라인, 소매라인의 블랙 컬러가 포인트인 타이트한 화이트 반팔 티셔츠로 데일리룩을 뽐냈다.

▲ (사진=)
▲ 박유나 (사진=박유나 SNS)

민낯에 긴 생머리를 한 박유나의 모습에서 수수함을 엿볼 수 있다. 흰 목폴라 이너로 따뜻함을 더했고, 살구색 니트에 진청 팬츠를 매치해 사랑스러운 룩을 완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