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in극장] ‘사랑의 불시착’ 현빈, ‘군복 VS 슈트’ 입덕하면 답 없는 리정혁 패션
▲ ‘사랑의 불시착’ 현빈, ‘군복 VS 슈트’ 입덕하면 답 없는 리정혁 패션 (사진=tvN)
▲ ‘사랑의 불시착’ 현빈, ‘군복 VS 슈트’ 입덕하면 답 없는 리정혁 패션 (사진=tvN)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이날만을 기다렸다.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북한군 대위 리정혁으로 분한 배우 현빈은 그동안 군복으로 일관성 있는 패션을 보여줬다. 그리고 드디어 군복을 벗고 댄디한 매력이 넘치는 슈트를 입고 등장했다. 슈트를 장착한 현빈은 남성미 넘치는 카리스마와 훈훈한 비주얼을 폭발시키며, 등장과 동시에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에 북한에서의 군복과 남한에서의 슈트 모두 완벽하게 소화한 현빈의 스타일링을 비교 분석했다.

▼ ‘군복’으로 카리스마 터진 북한 룩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VAST엔터테인먼트)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VAST엔터테인먼트)

북한 총정치국장의 아들이자 민경대대 5중대 대위 리정혁으로 분한 현빈은 녹색의 기본 군복을 가장 자주 착용한다.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군복에 허리 벨트, 시계 등 액세서리 매치로 포인트를 줬으며, 특히 몸에 꼭 맞는 슬림한 실루엣은 탄탄한 보디라인을 강조한다.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이외에도 현빈은 가끔 흑갈색의 정복으로 깔끔한 스타일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공식적인 자리에 참석하거나, 업무를 위해 수도 평양에 가는 신에서 찾아볼 수 있는 정복은 셔츠와 팬츠, 모자로 이뤄져 있으며, 때에 따라 긴 기장의 롱 코트를 레이어드해 카리스마 넘치는 분위기를 자아냈다.

▼ ‘슈트’ 입고 여심 쟁탈한 남한 룩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남한에 도착한 리정혁은 군복을 잠시 벗어두고 세련된 슈트 스타일로 변신했다. 특히 몸에 알맞게 피팅된 슈트는 현빈의 큰 키와 몸매를 돋보이게 했으며, 남다른 분위기로 여심을 뒤흔들어 놨다.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극중 윤세리(손예진 분)의 손에 이끌려 쇼핑을 하게 된 리정혁은 첫 슈트로 버건디 컬러를 착용해 보다 과감한 스타일에 도전했다. 특히 재킷, 슬랙스와 톤 온 톤 배색을 이루는 셔츠 컬러를 선택해 멋스러운 포인트를 줬으며, 타이와 시계 등 액세서리 연출 없이도 충분히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냈다.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이번 룩에서 리정혁은 네이비 컬러의 슈트에 그레이 터틀넥을 이너로 매치해 보다 캐주얼한 세미 슈트 스타일을 선보였다. ‘슈트에는 셔츠를 입어야 한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난 트렌디한 연출로, 화이트 컬러의 행커치프 디테일로 포인트를 줬다.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헤어스타일까지 완벽 변신한 리정혁은 브라운 컬러의 톤 온 톤 슈트 패션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윤세리의 회사에 처음 모습을 드러낸 리정혁은 깔끔하게 올린 포마드 헤어스타일에 그레이시한 브라운 컬러의 셔츠와 타이, 슬랙스, 그리고 베스트를 매치한 뒤, 브라운 컬러의 롱 코트를 레이어드해 댄디한 분위기를 어필했다. 특히 긴 기장의 코트를 아우터로 착용함으로써 늘씬한 피지컬이 한층 돋보일 수 있도록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 '사랑의 불시착' 현빈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마지막 스타일은 베이식한 블랙 정장 디자인에 체크 패턴의 셔츠로 포인트를 준 키치한 슈트 룩이다. 이번 신에서 현빈은 미니멀한 블랙 슈트를 선택했다. 여기에 블랙과 화이트, 그레이 컬러가 배식을 이룬 체크 셔츠를 매치해 깔끔하면서도 캐주얼한 포인트를 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