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퀸', 5일 첫 방송 "진정한 갑상선 전쟁"
▲ (사진=)
▲ '트로트퀸', 5일 첫 방송 "진정한 갑상선 전쟁" (사진=MBN)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음악 예능 '트로트퀸'이 베일을 벗는다.

MBN은 "음악 예능 ‘트로트퀸’이 5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고 밝혔다. 

'트로트퀸'은 MBN 예능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이하 '보이스퀸')의 스핀 오프 프로그램으로, ‘보이스퀸’에서 화제를 모았던 스타들의 출연을 예고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트로트퀸’의 MC를 맡은 방송인 김용만은 “대한민국은 현재 트로트 전성시대라 할 수 있다”며 “이런 흐름을 이끌어가는 스타들을 한자리에 모은 이번 무대가 꿈만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팀의 주장을 맡은 지상렬은 “이것이 바로 진정한 갑상선 전쟁이다”는 평으로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를 모았다.

한편 ‘트로트퀸’은 5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