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다라박, ‘또!오해영’ 캐스팅… 첫 뮤지컬 도전(공식입장)
▲ 산다라박 (사진=문찬희 기자)
▲ 산다라박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산다라박이 주크박스 뮤지컬 ‘또!오해영’을 통해 뮤지컬 배우로서 첫발을 내딛는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산다라박은 오는 3월 서울 대학로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 SKON 1관에서 진행되는 뮤지컬 ‘또!오해영’ 출연을 확정했다.

‘또!오해영’은 동명의 tvN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이다. 이름 때문에 얽힌 악연에 예지력이라는 미스터리가 더해지며 생겨나는 독특한 로맨스를 다룬다. 같은 이름이지만 다른 캐릭터의 두 여자와 미래가 보이는 남자, 그들 사이에서 생겨나는 미묘한 감정들을 솔직한 언어로 표현해 큰 사랑을 받았다.

산다라박은 극중 박도경의 전 약혼녀 또해영 역을 맡았다. 예쁜 외모에 능력까지 갖춘 완벽한 여자지만, 마음 깊은 곳에 비밀을 숨기고 있는 인물이다. 산다라박이 어떤 매력의 또해영을 그려낼지 관심을 모은다.

산다라박은 “무대 위에 서는 건 익숙하지만 뮤지컬은 콘서트와는 또 다르기 때문에 새롭다. 아직 가보지 않은 길이라 스스로도 굉장히 기대되고 설렌다”며 “누구에게나 처음은 잊지 못할 기억으로 남는데, 나에게 이 작품이 그럴 것 같다. 첫사랑을 시작하는 기분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또!오해영’은 서현진-유승우의 ‘사랑이 뭔데’, 벤 ‘꿈처럼’, 정승환 ‘너였다면’ 등 기존 드라마 OST와 더불어 이번 공연만을 위한 새로운 넘버들을 새롭게 추가해 오는 3월 관객들을 찾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