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가윤,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김정은-서지석과 한솥밥(공식입장)
▲ 허가윤,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김정은-서지석과 한솥밥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 허가윤,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김정은-서지석과 한솥밥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허가윤이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10일 열음엔터테인먼트는 “허가윤을 다채로운 매력을 바탕으로 무궁무진한 성장가능성이 있는 배우라고 확신,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작품으로 찾아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허가윤은 지난 2009년 그룹 포미닛의 메인보컬로 데뷔해 ‘핫 이슈(Hot Issue)’, ‘뮤직(Muzik)’, ‘이름이 뭐예요?’, ‘미쳐’ 등의 히트곡을 발표했으며, 국내와 해외를 넘나들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또한 2012년 MBC 드라마 ‘빛과 그림자’, 2015년 tvN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2’를 통해 배우로서의 가능성에 도전, 마침내 2017년 영화 ‘아빠는 딸’에서 안경미 역을 맡아 스크린에 데뷔하며 저력을 입증했다.

한편 열음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김정은, 조동혁, 서지석 등 다수의 연기파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