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오스카상] '기생충' 아시아 영화 최초 각본상 수상 영예
▲ [2020 오스카상] '기생충' 아시아 영화 최초 각본상 수상 영예 (사진=CJ엔터테인먼트)
▲ [2020 오스카상] '기생충' 아시아 영화 최초 각본상 수상 영예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영화 '기생충'이 아시아 영화 최초로 오스카상 각본상의 영예를 안았다.

'기생충'은 10일(한국시각) 미국 로스 앤젤러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이하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수상했다. 이는 한국 영화 최초일 뿐만 아니라 아시아 영화 최초의 기록이다.

이날 후보에는 '기생충'을 포함해 '결혼 이야기',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1917', '나이브스 아웃'이 올랐다.

수상 호명과 함께 무대에 오른 봉준호 감독은 "시나리오를 쓴다는 게 고독하고 외로운 작업"이라며 "국가를 대표해 시나리오를 쓰는 건 아닌데 이 상이 한국에 전하는 첫 번째 오스카 상이다. 감사하다. 제 영감을 언제나 도와주는 아내에게 감사하고 멋지게 스크린으로 옮겨준 '기생충' 배우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진원 작가 역시 "미국에 할리우드가 있듯이 한국에는 충무로가 있다"면서 "저의 심장인 충무로 감독들과 스토리 작가들과 이 영광을 나누고 싶다"고 벅찬 마음을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