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오스카상]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감독상 쾌거... 3관왕 달성
▲ [2020 오스카상]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감독상 쾌거... 3관왕 달성 (사진=CJ엔터테인먼트)
▲ [2020 오스카상]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감독상 쾌거... 3관왕 달성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봉준호 감독이 '아카데미 시상식' 감독상의 주인공이 됐다.

봉준호 감독은 10일(한국시각) 미국 로스 앤젤러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이하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으로 감독상을 수상했다. 이날 감독상 후보에는 '1917' 샘 멘데스, '아이리시맨' 마틴 스코세이지,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쿠엔틴 타란티노, '조커' 토드 필립스 감독이 함께 올랐다.

무대에 오르고도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하던 봉준호 감독은 "정말 감사하다. 어릴 때 항상 가슴에 새겼던 말이 있는데 '가장 개인적인 것이 가장 창의적인 것이다'라는 것"이라며 "그 말은 이 자리에 있는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이 했다"고 말해 좌중의 환호와 기립을 자아냈다.

아시아인 감독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받은 것은 '브로크백 마운틴'과 '라이프 오브 파이'의 리안(대만) 감독 이후 봉준호 감독이 두 번째다. 다만 두 영화가 할리우드 제작이었던 것에 비해 '기생충'은 한국 영화이기에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새로운 역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