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오스카상] '기생충' 봉준호 감독 "4관왕 수상 이유? 지금부터 짚어봐야 한다"
▲ [2020 오스카상] '기생충' 봉준호 감독 "4관왕 수상 이유? 지금부터 짚어봐야 한다" (사진=SBS 중계 화면 캡쳐)
▲ [2020 오스카상] '기생충' 봉준호 감독 "4관왕 수상 이유? 지금부터 짚어봐야 한다" (사진=SBS 중계 화면 캡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봉준호 감독이 '기생충'의 오스카상 수상 이유에 대해 이야기했다.

영화 '기생충'의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이하 '아카데미 시상식')' 수상 기념 현지 기자회견이 10일(한국시간) 오후 미국 LA 현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봉준호 감독, 배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박소담, 최우식, 박명훈, 장혜진을 포함한 스태프들이 참석했다.

총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된 '기생충'은 이날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 감독상, 작품상까지 4관왕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한국 영화가 오스카상을 받은 것은 '기생충'이 처음이다. 또한 '기생충'은 64년 만에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과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을 동시에 거머쥔 작품이 됐다.

보수적으로 알려진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외국어 영화가 각본상, 감독상을 받은 적은 다수 있었으나 작품상을 받지는 못 했다. 이날 '기생충'은 작품상을 수상하며 또 하나의 기록을 세웠다.

이에 "'기생충'의 작품상 수상 이유가 무엇이라 생각하느냐"고 묻자 봉준호 감독은 "왜 그랬을까요?"라며 반문하더니 "그 질문에 대해 정리할 시간이 저희에게 없는 거 같다. 조금 더 시간을 가지고 짚어봐야 할 거 같다"고 답했다.

또한 "일단은 상을 받은 기쁨만을 생각하고 싶다"면서 "왜 이런 사태가 일어났는지 심층적인 다각도의 분석이 조만간 따라올 거 같다. 오히려 제가 여러 나라에 묻고 싶은 부분"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지난해 5월 개봉한 '기생충'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포함한 4관왕을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