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연, 헬레나 루빈스타인 국내 첫 앰버서더 선정… 도자기 피부 비결은?
▲ 전도연, 헬레나 루빈스타인 국내 첫 앰버서더 선정… 도자기 피부 비결은? (사진=헬레나 루빈스타인)
▲ 전도연, 헬레나 루빈스타인 국내 첫 앰버서더 선정… 도자기 피부 비결은? (사진=헬레나 루빈스타인)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전도연이 헬레나 루빈스타인과 만났다.

지난해 국내 론칭 소식을 전한 프리미엄 스킨케어 브랜드 헬레나 루빈스타인이 최근 전도연을 국내 첫 앰버서더로 선정했다.

지난 1902년 창립된 헬레나 루빈스타인은 118년에 걸친 연구와 첨단 스킨케어 과학 기술을 바탕으로 놀라운 효과의 제품을 창조해 내는 브랜드다. 피부 과학을 기반으로 당대의 저명한 과학자들과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혁신적인 포뮬러, 풍부한 향기, 럭셔리한 패키지를 갖춘 진보된 제품을 선보였다.

헬레나 루빈스타인은 ‘리-플라스티’, ‘프로디지 셀글로우’, ‘파워셀’  3가지 제품 라인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베스트 아이템으로 꼽히는 ‘리-플라스티 리커버리 나이트 크림’은 일명 블랙 크림으로 불리며 소비자의 주목을 받고 있으며, 앰버서더로 선정된 전도연 역시 가장 사랑하는 제품으로 블랙 크림을 꼽은 바 있다. 

리-플라스티 리커버리 나이트 크림은 특허 성분인 프록실린을 30% 고농축 함유해 피부를 탄탄하고 건강하게 개선할 수 있도록 돕는다. 부드러운 고탄력 밴드로 피부를 감싼 듯 감각적인 밴디지 텍스처로 편안한 피부로 케어하며, 피부 속까지 보습과 영양을 전달해 다음 날 매끄러운 도자기 피부를 선사해주는 제품이다.  

헬레나 루빈스타인 관계자는 “칸의 여왕, 카리스마틱 뷰티, 한국의 독보적인 배우 등 다양한 수식어에서 느껴지는 것처럼 본인의 일을 열정적으로 사랑하고 두려움 없이 도전하며, 당당하고 자신감 넘치는 여성으로서의 전도연이 헬레나 루빈스타인이 추구하는 여성상과 일맥상통한다”라며 “이러한 전도연의 애티튜드는 많은 한국 여성들에게 아름다움에 대한 영감을 주고 있어 국내 첫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했다”고 발탁 배경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