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뜨거웠던 연습현장 대공개! 개막 D-15
▲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뜨거웠던 연습현장 대공개! 개막 D-15 (사진=블루스테이지)
▲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뜨거웠던 연습현장 대공개! 개막 D-15 (사진=블루스테이지)

[제니스뉴스=임유리 기자] 스테이지 콘서트 Vol.2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가 관객들을 만나기 위해 뜨겁게 준비중인 연습실 현장을 공개했다. 

뮤지컬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는 지난 2015년 국내 마지막 공연 이후, 5년만에 콘서트로 국내 무대를 찾아온 것으로 관객은 물론 배우들에게도 반가운 소식이었다. 오랜만에 콘서트를 통해 한 자리에서 만난 배우들은 서로 안부를 묻는 등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연습실을 밝혔다. 

콘서트의 시작을 알린 첫 연습 현장에는 이지나 연출부터 서병구 안무감독, 김성수 음악감독까지 창작진이 총 출동해 모두가 기다려온 콘서트에 대한 기대를 더했다. 콘서트의 연출을 맡은 이지나 연출가는 “빛과 소금 같은 작품을 다시 한번 맡게 돼 너무 행복하다”라고 전하며 공연에 대한 자신감을 드려냈다.

본격적인 연습은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의 첫 곡인 ‘Heaven in their minds’로 시작했다. 전주가 시작되자 현장에 있던 모두의 환호성이 터져 나와 음악만으로도 듣는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의 힘과 저력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게 만들었다. 배우들은 바로 무대 위에 올라도 손색 없는 완벽한 호흡으로 마치 실제 뮤지컬 공연을 방불케 하며, 콘서트의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또한 기존 공연에 참여했던 배우들은 물론 이번 콘서트에서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이 첫 연습부터 환상의 호흡을 선 보이며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첫 연습부터 모든 넘버를 소화하며 완성도 있는 무대를 예고한 스테이지 콘서트 Vol.2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가 오랜만에 관객들을 만나는 콘서트 무대에서 어떤 에너지를 발산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음악으로 뮤지컬의 감동을 전하는 '스테이지 콘서트'는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콘서트에 이어 4월 9일부터 4월 11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뮤지컬 '프리실라' 콘서트로 관객들을 만난다. '프리실라'는 ‘It’s Raining Men’, “I’ll Survive’ 등 우리가 열광했던 히트팝을 재구성한 주크박스 뮤지컬로 이번 '프리실라' 콘서트는 일상에 지친 관객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마이클리, 한지상, 윤형렬, 차지연, 박강현, 정선아, 장은아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의 출연으로 언론과 평단의 화제를 모은 스테이지 콘서트 Vol.2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는 총 5회차에 걸쳐 공연되며, 인터파크 티켓과 LG아트센터, 위메프를 통하여 티켓 구매가 가능하다. 오는 2월 28일부터 3월 1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