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영상] 박신혜 “김성령, 선배 아들이 나 좋아한다는 말에 더 친근감 느껴”(‘콜’ 제작보고회)

[제니스뉴스=김강현 기자] 영화 ‘콜’ 제작보고회가 17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박신혜, 전종서, 김성령, 이엘과 이충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신혜는 “김성령 선배의 아들이 저를 좋아한다는 말을 듣고 더 친근감이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한편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간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로, 오는 3월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