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바이, 마마!' 이규형 "김태희와 부부 호흡? 불편하고 부담스러웠다"
▲ '하이바이, 마마!' 이규형 "김태희와 부부호흡? 불편하고 부담스러웠다" (사진=)
▲ '하이바이, 마마!' 이규형 "김태희와 부부 호흡? 불편하고 부담스러웠다" (사진=tvN)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배우 이규형이 김태희와 부부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의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유제원 감독, 배우 김태희, 이규형, 고보결이 참석했다.

'하이바이, 마마!(이하 '하바마')’는 사고로 가족의 곁을 떠나게 된 차유리(김태희 분)가 사별의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조강화(이규형 분)와 딸아이 앞에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고스트 엄마의 49일 리얼 환생 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다.

이번 작품에서 김태희와 이규형이 부부로 호흡을 맞추게 돼 시청자들의 많은 이목이 쏠렸다. "김태희와의 부부 호흡은 어땠나?"라는 물음에 이규형은 "일단 처음에는 너무 불편했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이규형은 "실물이 너무 아름다워 사람 같지 않아 부담스러웠다"며 "그러나 막상 촬영이 들어가니 너무 편하게 대해주셨다"고 전했다.

더불어 "저의 연기를 그대로 다 받아주셨다"며 "제가 더 편하게 연기할 수 있도록 도와주셨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바마'는 오는 22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