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디코이 정민 "연습생 시절 많은 데뷔 무산... 포기하지 않아 기쁘다"
▲ (사진=)
▲ 디코이 (사진=롤링컬쳐원)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밴드 디코이 정민이 데뷔 무산 경험을 이야기했다.

디코이(D.COY)의 데뷔 싱글 '컬러 매직(COLOR MAGIC)'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롤링홀에서 열렸다. 사회는 가수 조문근이 맡았다.

이날 리더 정민은 오랜 시간 끝 마침내 데뷔를 하게 된 남다른 감회를 드러냈다. 정민은 그간 데뷔를 목전에 두고 몇 번이나 무산되는 아픔을 겪었으나 마침내 디코이로 데뷔하게 됐다.

정민은 "어릴 때부터 가수를 꿈꾸며 연습생 시절을 보냈다"며 "연습생 시절 많은 데뷔 무산 경험이 겪었다. 그럼에도 음악을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나아가 "그때 포기하지 않아 지금의 디코이로 여러분 앞에 찾아뵐 수 있는 거 같아 기쁘다"라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컬러 매직'은 멤버들이 서로가 가진 원석의 컬러를 그리워하는 이야기를 음악적으로 풀어낸 노래다.

한편 디코이는 19일 오후 6시 '컬러 매직'을 발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