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흑백판'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상영 일정 잠정 연기
▲ '기생충: 흑백판'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상영 일정 잠정 연기 (사진=CJ엔터테인먼트)
▲ '기생충: 흑백판'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상영 일정 잠정 연기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영화 '기생충: 흑백판'이 개봉을 연기한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24일 "현재 코로나 바이러스 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기생충: 흑백판' 상영 일정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전환 상영 일정은 추후 상황을 보고 다시 말씀드리겠다"며 "상영을 기다려 주신 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리며,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상황이 호전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로써 '기생충: 흑백판'은 오는 26일 개봉 예정이었으나 잠정 연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