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쉬코리아, 대구에 비누 1만 개 기부... 코로나19 예방 손 씻기 중요성 강조
▲ 러쉬코리아, 대구에 비누 1만 개 기부... 코로나19 예방 손 씻기 중요성 강조 (사진=러쉬코리아)
▲ 러쉬코리아, 대구에 비누 1만 개 기부... 코로나19 예방 손 씻기 중요성 강조 (사진=러쉬코리아)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러쉬코리아가 대구에 비누 1만 개를 기부한다.

프레시 핸드메이드 코스메틱 브랜드 러쉬코리아가 25일 "대구 지역에 비누 1만 개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러쉬코리아는 코로나19 예방법 중 하나인 ‘손 씻기’의 중요성을 공감하고, 특별 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 지역에 도움이 되고자 비누를 긴급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러쉬코리아는 대한적십자 대구지사와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000개의 비누를 기탁해 지역 취약계층에 전달한다. 

이외의 비누는 이동약자인 대구 장애인을 후원하는 지역 단체 4곳(대구사람 장애인 자립생활센터, 장애인 지역공동체, 함께하는 장애인부모회, 다사장애인자립생활센터)과 대구 미혼모 가족협회 등에 우선 1만 개를 전달한다. 러쉬코리아는 ‘손 씻기’에 필요한 비누를 추가 확보하고 경북 등 그 외 지역에 도움과 위로가 필요한 의료진과 취약계층으로 확대 지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우미령 러쉬코리아 대표는 “두려움과 역경을 이겨내고 계시는 대구에 용기를 보태고 싶었다. 직원들과 무엇을 도와드리면 좋을지 고민했다”며 “손 씻기와 같은 위생관리가 중요한 시기임으로 비누를 보내기로 결정했다. 모두 함께 마음을 모아 이 기간을 잘 헤쳐나가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