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코로나19 피해 대구-경북 한부모 여성 생계비 지원... 1천만 원 기부
▲ (사진=)
▲ 김나영, 코로나19 피해 대구-경북 한부모 여성 생계비 지원... 1천만 원 기부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방송인 김나영이 코로나19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아름다운재단은 27일 "김나영이 지난 26일 1천만 원을 기부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코로나19의 여파로 큰 경제적 피해를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 한부모여성 자영업자들의 긴급 생계비로 전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코로나19의 최대 피해 지역인 대구 지역 경제가 전면 마비됨에 따라 소상공인의 고통이 커지는 가운데, 아름다운재단 한부모 여성 창업자금 대출지원사업 '희망가게'를 통해 자립한 창업주 중 대구에 자리잡은 여성 가장의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

이에 김나영의 기부금은 '희망가게'를 통해 창업한 대구 지역 내 한부모 여성 가구를 대상으로 가구당 구성원 수, 경제 상황 정도를 파악한 후 맞춤 지원될 예정이다.

김나영은 "하루하루를 마음 졸이며 보내고 계실 대구-경북 지역 어머니들의 시름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 싶었다"며 "코로나19 사태가 신속히 진정돼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