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정다은, '쌍갑포차' 합류... 황정음-육성재와 연기 호흡(공식입장)
▲ 신예 정다은, '쌍갑포차' 합류... 황정음-육성재와 연기 호흡 (사진=)
▲ 신예 정다은, '쌍갑포차' 합류... 황정음-육성재와 연기 호흡 (사진=싸이더스HQ)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신예 정다은이 드라마 '쌍갑포차'에 합류한다.

소속사 싸이더스HQ는 28일 "정다은이 JTBC 새 드라마 '쌍갑포차'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쌍갑포차'는 신비한 포장마차의 까칠한 이모님과 순수 청년 아르바이트생이 손님들의 꿈속에 들어가 맺힌 한을 풀어주는 판타지 카운슬링 드리마로, 앞서 배우 황정음, 육성재, 최원영, 이준혁 등이 캐스팅을 확정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극중 정다은은 남자들을 도망가게 만드는 특이한 모태솔로이자 갑을 마트 보안요원 여린 역으로 분한다. 개성 있는 비주얼과 찰떡같은 연기로 극에 감초 역할과 신 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낼 전망이다.

소속사를 통해 정다은은 “먼저 "쌍갑포차'라는 작품을 통해 여린이라는 캐릭터를 만날 수 있게 돼 정말 행복하고,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어 감사하다"며 "그동안 연기했던 캐릭터와 비슷하면서도 다른 사랑스러운 캐릭터라 대본을 읽을 때마다 신난다. 이번 작품을 통해 더 성장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쌍갑포차'는 JTBC 첫 수목 드라마로, 오는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