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야식남녀' 남자 주인공 확정... 1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
▲ 정일우, '야식남녀' 남자 주인공 확정... 1년여만 안방극장 복귀 (사진=)
▲ 정일우, '야식남녀' 남자 주인공 확정... 1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배우 정일우가 약 1년여 만에 드라마 복귀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제이원인터내셔널컴퍼니는 28일 "정일우가 드라마 '야식남녀'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야식남녀'는 오는 2020년 하반기 방송 예정인 사전제작 드라마로, 정일우가 약 1년여 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하는 작품이다.

극중 정일우는 야간 식당을 운영하는 박진성 역을 맡았다. 박진성은 호감 가는 외모에 요리를 사랑하는 일명 '요섹남'으로, 남모를 비밀까지 품고 있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정일우는 현재 방영 중인 KBS2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뛰어난 요리 실력을 선보여 큰 화제를 모은 바 있어, 이번 셰프 박진성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할 것으로 기대된다.

소속사를 통해 정일우는 "1년여 만에 드라마를 통해 시청자 여러분께 인사를 드릴 수 있게 돼 설레고 즐겁다"며 "최선을 다해 좋은 작품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야식남녀'는 오는 2020년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