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호국보훈의 달 맞이해 의미 있는 시구 진행

 

[제니스뉴스=온라인뉴스팀] 프로야구 키움히어로즈21 오후 5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SK와이번스와의 경기에 호국보훈의 달 기념 시구, 시타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경기 시구와 시타는 국군대구병원에서 코로나19’ 의료지원 임무를 수행한 김광동 중령과 김슬기 소위가 맡는다.

김광동 중령은 군의관으로 주어진 임무에 충실히 임했을 뿐인데, 시구의 기회가 주어져 영광이다. 앞으로 국민 모두가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하여 가족, 연인, 친구들과 함께 야구장을 찾는 날이 빨리 오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슬기 소위도 “‘코로나19’ 대응의 최일선에서 동고동락했던 국군간호사관학교 60기를 대표하여 이 자리에 서게 돼 영광스럽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큰 책임감을 느낀다. 무더운 날씨에 방호복을 입고 환자를 돌보는 모든 의료진들의 헌신과 노고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키움히어로즈는 6월 한 달 간 국방부와 함께 호국보훈의 달 기념 시구, 시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6()7() 고척 LG전에 이어 이날 세 번째 행사가 열린다. 구단은 앞으로 한 차례 더 관련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