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신이 떴다’ 진성,
매니저와 ‘동전 인생’ 듀엣 무대…완벽한 호흡+뜨거운 감동

트롯 가수 진성이 ‘트롯신이 떴다’에서 매니저와의 듀엣 무대로 안방극장에 감동을 선사했다.

 

진성은 지난 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트롯신이 떴다’에서 매니저와 ‘동전 인생’ 듀엣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는 진성의 랜선 강의 영상 공개에 이어 매니저 박헌상 이사와의 감동 듀엣 무대가 펼쳐졌다.

 

진성은 매니저에게 ‘동전 인생’ 족집게 강의를 통해 노랫말에 담긴 의미부터 노래 테크닉까지 디테일하게 전수했으며, 진성과 매니저는 진지하면서도 유쾌한 예측불가 케미스트리를 발산해 웃음을 안겼다.

 

무대에 오르기 전 매니저는 “항상 뒤에서 바라만 보다가 무대에 오르는 건 꿈에도 생각 못 한 일이다. 형님에게 누가 되지 않으려고 연습을 많이 했다. 많이 긴장된다”고 했지만 우려는 기우였다.

 

교복을 입고 무대에 등장한 진성과 매니저는 완벽한 호흡을 뽐낸 것은 물론, 여유로운 춤사위로 분위기를 돋워 박수갈채를 자아냈다. 진성과 매니저는 무대 위에서 끊임없이 아이 컨택하며 노래를 열창, 함께 지낸 오랜 세월과 진한 우정을 짐작게 해 미소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진성은 무대가 끝난 뒤 매니저를 향해 “최근 적금을 깼다고 들었다. 다시 적금 살려서 열심히 살아라. 열심히 하자. 우리. 박헌상 파이팅”이라고 진심 어린 응원의 메시지를 훈훈함을 전했다.

 

진성이 출연하는 ‘트롯신이 떴다’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사진 출처: SBS 방송화면 캡처]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