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에브리원, 영화 전문 프로그램 '영화왓수다' 민규동, 오기환, 이윤정 영화감독들이 떴다!

MBC에브리원 <영화왓수다>에서 시네마틱 드라마 <SF8>을 소개한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영화왓수다>는 영화감독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SF8>에 참여한 민규동, 오기환, 이윤정 감독이 출연한다.

 

이날 <영화왓수다>는 영화, 드라마의 크로스 오버 프로젝트 <SF8>을 소개한다.

 

SF8에는 <내 아내의 모든 것>으로 우리에게 친숙한 민규동 감독과 <연애의 온도>노덕 감독, <작업의 정석> 오기환 감독,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 장철수 감독 <나를 잊지 말아요> 이윤정 감독 외에도 김의석, 안국진, 한가람 감독 등 충무로 신예 감독들이 총출동했다. 더불어 빈틈없는 연기력의 배우 문소리, 이유영, 이시영, 이연희, 최시원 등 총 16명의 배우가 참여해 한국 영화계의 거장들과 믿고 보는 배우들의 만남으로 공개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SF8>은 영화와 드라마의 경계를 허무는 시네마틱 드라마 장르의 작품으로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다.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로봇, 애플리케이션, 호러, 재난 등 다양한 장르와 흥미로운 소재를 다루며 8편의 작품 모두 원작 소설을 바탕으로 한 탄탄한 스토리로 작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이날 <영화왓수다>에서는 SF8 프로젝트를 대표하는 감독들이 출연해 작품 속 숨겨진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영화왓수다> 최초로 이뤄진 영화감독과의 만남에 MC 김태훈과 신아영은 드디어 프로그램이 자리를 잡아가는 거냐며 감독들의 출연을 반겼고, 감독들의 입담과 재치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방송 최초로 공개하는 민규동 감독의 SF8 프로젝트 비하인드부터 이윤정 감독의 폭탄 발언과 오기환 감독의 해맑은 뒷수습까지, 영화감독들의 색다른 모습을 <영화왓수다>에서 낱낱이 공개한다.

 

민규동, 이윤정, 오기환 감독과 함께한 이번 방송은 오는 710() 1130MBC에브리원 <영화왓수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