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파더’ 백종원, ‘5분 미역국!’ 뚝딱! 3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
토요일 오후 5시 ‘백파더’ ‘홀릭’.. ‘라면’ 편 부터 3주간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구미 요르신, 청양고추 ‘찐 사랑’.. “미역국에 청양고추 넣고파”…백파더 ‘깜짝
‘백파더’는 감성파더?.. 미역국 도전 이유? 사랑하는 사람에게 해주고픈 음식 1위
다음엔 백반이다! 요린이 설레게 하는 옛날소시지 백반 예고…’본방사수’ 각 !

‘백파더’ 백종원표 미역국 레시피가 안방 극장 침샘을 자극했다. 왕초보도 쉽게 따라할 수 있는 5분 미역국은 물론, 들깨가루를 이용한 들깨미역국 레시피로 요린이들은 물론 구미 요르신의 입맛까지 사로잡았다. 매회 쉽고 간편하면서도 환상의 맛을 선보이는 레시피로 요린이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아온 ‘백파더’ 백종원은 미역국 편에서도 진가를 증명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시청률 역시 3주 연속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지난25일 토요일 오후 5시 생방송된 MBC ‘백파더: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 기획 최윤정, 연출 최민근)에선 ‘백파더’ 백종원과 ‘양잡이’ 양세형이 미역국 요리로 요린이들과 소통에 나섰다.

 

백파더’는 지난 2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6회의 2부가 수도권 기준으로 5.8%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이는 ‘백파더’ 4회 라면 편부터 꾸준히 이어온 수치로 ‘백파더’는 시청률 불모지 시간대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키며 굳건히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이날 방송은 타이머밴드 노라조가 원곡 ‘샤워’를 개사한 ‘미역’ 노래를 부르며 화려하게 시작됐다. ‘백파더’의 공식 ‘신스틸러’답게 산발한 듯 미역줄기로 머리를 장식한 조빈과 미역 넥타이를 맨 원흠의 환상조합과 능청스러운 무대가 찐 웃음을 선사했다.

 

노라조의 활약에 이어 본격적인 요리가 시작됐다. ‘백파더’ 백종원은 아직 요린이에겐 어려울 듯한 미역국 요리를 도전하게 된 이유에 대해 “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누군가에게 해주고 싶은 음식, 사랑하는 사람에게 해주고 싶은 음식 1순위가 생일 미역국이라고 한다. 아직 요린이들에게 이른 감이 있지만 미역국을 함께 해보기로 했다”며 ‘감성파더’의 면모를 드러냈다.

 

첫번째 도전 요리는 5분 미역국. ‘백파더’ 백종원은 1인분 기준으로 잘라 놓은 미역 한 숟갈 정도와 소고기 불고기거리 한 숟갈 크기 정도를 준비한 다음, 냄비에 참기름을 넣고 소고기를 볶다가 고기의 색이 변할 때쯤 준비한 미역을 넣고 볶아준다고 설명했다. 이어 냄비에 생수 한 병, 혹은 국대접으로 한 그릇 정도의 물을 붓고 끓여준 다음, 여기에 다진마늘 반 숟갈, 국 간장 한 숟갈을 넣고 마지막으로 소금으로 간을 맞추면 된다는 것. 딱 알맞게 1인분이 완성된 가운데 구미 요르신은 “맛이 싱겁다. 청양고추를 넣으면 안되냐”고 물어 ‘백파더’ 백종원을 화들짝 놀라게 만드는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이어진 또다른 미역국 요리 역시 ‘백파더’ 시청자들의 감동을 자아냈다. ‘백파더’ 백종원이 잠들었던 입맛을 깨우는 들깨미역국(feat. 아무 떡) 레시피를 공개한 것. ‘백파더’ 백종원은 5분 미역국 레시피에서 고기를 볶을 때 참기름만 들기름으로 바뀌고, 들깨가루만 첨가해주면 된다고 덧붙였다. 여기에 떡볶이 떡이나 떡국떡 혹은 냉동실에 묵혀 놨던 아무 떡이나 넣어 주면 금상첨화라고 설명했다. 또한 ‘백파더’ 백종원은 들기름에 고기와 미역을 볶다가 물을 넣고 더 끓인 후 떡을 넣고 다진마늘, 간장, 소금으로 간을 맞추고 떡이 부드러워지면 마지막에 껍질 벗긴 들깨가루를 두 세 숟갈 정도 넣고 풀어주면 된다고 설명했다.

 

완성된 들깨미역국을 시식한 양세형은 “이거 드시면 깜짝 놀랄 것”이라며 “요린이들도 제발 이 맛을 냈으면 좋겠다”며 감동한 표정을 지었다. ‘백파더’ 백종원 역시 “주변에 이 요리를 만들어 드리면 아마 깜짝 놀라실 것”이라며 레시피에 흡족함을 드러냈다. 매운맛 사랑으로 백종원을 쥐락펴락했던 구미 요르신 역시 “전과는 확실히 다르다”며 “끝내줍니다!”라고 특급 칭찬을 보내 ‘백파더’ 를 흐뭇하게 만들었다. 요린이들도 너나 할 것 없이 ‘엄지 척’을 보여주며 뜨거운 반응을 보여줬다.

 

본 방송 이후 네이버 TV를 통해 방송된 ‘백파더’에서는 백종원이 오이냉국을 시도하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백종원은 투명컵을 이용해 설탕, 식초 등을 확실하게 개량하면서 ‘요린이’들에게 상세히 오이냉국 레시피를 가르쳐주었다. ‘요린이’들도 ‘백파더’ 백종원의 레시피를 따라하면서 순조롭게 오이냉국을 만들어 나갔다. 특히 ‘구미 요르신’은 ‘백파더’ 백종원의 오이냉국을 맛보고는 극찬을 아끼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생일날 선물할 수 있는 미역국 레시피를 전수받으며 한발짝 성장한 요린이들의 기쁨 어린 모습과, 매회 진심과 꿀팁이 어우러진 레시피로 감동을 안기고 있는 ‘백파더’의 쌍방향 소통은 이날 역시 유익함과 재미를 안기며 시청자들의 시청각과 미각을 자극했다. 이와 함께 ‘백파더’ 백종원은 다음주 백반을 만들 것임을 밝히며 쌀과 김, 옛날 소시지를 준비하라고 예고해 안방 요린이들의 본방 사수 의욕을 더욱 뜨겁게 만들었다.

 

한편, ‘백파더’는 전 국민, 전 연령이 함께 할 수 있는 ‘요린이’(요리 초보들을 일컫는 말) 갱생 프로젝트로 90분 동안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되는 쌍방향 소통 요리쇼다. 매주 요린이들을 위한 초 간단 재료와 누구나 가지고 있는 요리 도구로 그들을 ‘요리’의 세계로 안내한다. 또한 월요일 밤 11시 5분에는 ‘백파더 확장판’으로 생방송과는 또다른 재미를 장착하고 시청자를 찾아간다.

 

사진= ‘백파더’ 화면 캡처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