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성, ‘불후의 명곡’ 전설 출격…신유·박구윤·김호중 레전드 무대

진성은 긴 무명 생활을 지나 ‘보릿고개’ ‘안동역에서’ ‘태클을 걸지마’ 등을 대히트시키며 제2의 전성기를 맞이, ‘트롯 대세’의 반열에 올랐다.

 

진성은 특유의 미성과 허를 찌르는 날카로운 보이스, 절절한 감성으로 전 세대의 심금을 울리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진성의 노래들은 임영웅, 김호중, 정동원 등 많은 트롯 후배들이 부르며 큰 관심을 이끈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유가 ‘안동역에서’를, 박구윤이 ‘태클을 걸지마’를, 김호중이 ‘보릿고개’를 새롭게 재해석한다. 신유와 박구윤, 김호중은 자신만의 스타일로 편곡한 진성의 곡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사, 그의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전언이다.

 

[사진 제공: 우리엔터테인먼트]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