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콘서트,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오는 21일 공연부터 무기한 연기 결정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 3주차 공연이 무기한 연기되었다.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예정된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콘서트(이하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서울 공연이 무기한 중단된다. 이후 예정된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지방 공연 진행여부는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코로나19가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급격하게 확산되고 있고, 전국 단위의 관람객이 모여드는 상황에서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하여 연기를 결정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최근 연속적으로 일일 확진자 수가 100명이 넘는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하게 증가함에 따라 지난 15일 수도권을 중심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 조정했다. 

앞서 코로나19로 인해 개막이 4차례나 연기된 바 있는 이번 콘서트는 관할 구청과 제작사, 출연진, 스태프들의 끊임없는 협의와 꾸준한 노력으로 철저한 방역 아래 지난 7일 개막했다.

특히 이번 콘서트에서는 공연장 소독,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 문진표 작성, 좌석 간 거리두기, 함성 금지 등 더욱 강화된 방역 대책으로 10회 공연 동안 5만여 명의 관객들을 만났다. 스태프의 지시에 따라 일정 거리를 유지하여 질서정연하게 줄을 서고, 아티스트들의 무대에 함성 대신 박수로 호응하는 등 방역 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했다. 

또한 콘서트에 출연한 가수들도 공연 도중 마스크 착용과 함성 금지를 연신 강조했다. 이에 관객들은 무려 3시간이 넘는 공연 시간 동안 마스크를 벗지 않고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새로운 공연 문화를 만들어냈으나, 공연은 불가피하게 긴급 연기됐다. 

한편, 오는 21일부터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총 5회차 공연은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여 부득이하게 무기한 연기된다. 

▲ (사진=)
▲ (사진=)

 

<자료제공 - (주)쇼플레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