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 까스텔바작과 2년 더 간다… ‘까스텔바작 신인상(명출상)’ 후원 연장 계약 체결

(사)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구자철, 이하 KPGA)와 ㈜까스텔바작(대표 권영숭, 이하 까스텔바작)이 공식 스폰서 협약을 체결하고 ‘까스텔바작 신인상(명출상)’에 대한 후원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

 

 18일 경기 성남 소재 KPGA 빌딩에서 진행된 조인식에는 까스텔바작 권영숭 대표, KPGA 구자철 회장 등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해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한 협력을 약속했다.

 

 K

▲ (사진=)
▲ (사진=)

 

PGA와 까스텔바작은 지난 2018년 공식 스폰서 협약을 통해 첫 인연을 맺었고 이번 연장 계약으로 ‘KPGA 코리안투어 명출상(신인상)’에 대한 명칭 사용권을 2년 더 연장해 2021년까지 ‘KPGA 코리안투어 명출상(신인상)’은 ‘까스텔바작 신인상(명출상)’으로 불리게 된다.

 

까스텔바작 권영숭 대표는 “까스텔바작과 KPGA가 소중한 인연을 이어가게 돼 기쁘다”며 “까스텔바작은 KPGA의 공식 스폰서로서 한국프로골프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또한 신인상을 후원하는 만큼 올해 ‘루키 선수’들의 활약을 기대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KPGA 구자철 회장은 “KPGA 코리안투어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까스텔바작에 감사드린다”며 “KPGA와 까스텔바작이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멋진 대회와 경기로 보답하겠다”라고 이야기했다.

 

까스텔바작은 프랑스 오리진 브랜드로서 독특한 예술 감각과 현대적인 감성을 바탕으로 라이프 스타일 골프웨어 시장을 선도하며 전세계 골프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의 의류 지원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2019년 ‘SK telecom OPEN’ 우승자 함정우(26.하나금융그룹), ‘낚시꾼 스윙’으로 전 세계적인 열풍을 일으킨 최호성(47), 유러피언투어 3승의 왕정훈(25)이 올 시즌 까스텔바작 의류를 입고 필드를 누비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