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헨리, 드디어 찾은 완벽한 ‘드림 하우스’
내일(2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황지영, 김지우)에서는 헨리의 취향을 완벽하게 저격한 ‘드림 하우스’가 첫 공개된다.
 
헨리는 강렬한 색감에 더해, 콘크리트와 우드의 상반된 느낌이 더해진 남다른 개성의 새 집을 공개한다. 이사 3일 차인 헨리는 커튼을 구비하지 못한 탓에 텐트에서 아침을 맞이해 엉뚱한 면모를 뽐낸다고.
 
헨리는 자신의 꿈을 완벽히 구현한 집 내부를 보여준다. 특히 옷 매장을 방불케 하는 공간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매번 옷 갈아입을 때마다 쇼핑하는 느낌”이라며 패션 아이템들을 장착한 뒤 만족감 가득한 모습을 보인다고 해 새 집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헨리는 새 집을 결정하게 된 가장 결정적인 이유로 독특한 지하 공간을 꼽는다. 라운지 느낌의 작업실과 헬스장, 주방, 녹음실까지 완비한 이 공간에서 온종일 그림과 음악을 만들며 예술가 혼을 불태운다. 과연 헨리는 감성이 한껏 더해진 이곳에서 어떤 작품들을 만들어낼지 궁금증이 한층 더해진다.
 
개성 가득한 '헨리 스타일'의 새 집은 내일(2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MBC <나 혼자 산다>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