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최수종, 아내 하희라 피셜 100% 갱년기 그 자체!

배우 최수종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자신만의 ‘갱년기 철학’(?)을 공개해 웃음을 유발한다.

 

오랜만에 나란히 예능 나들이에 나선 잉꼬부부 최수종, 하희라 커플은 선 공개된 영상을 통해 결혼 27년 차에도 서로에게 잘 보이기 위해 관리하고 운동한다고 밝혀 세상 달달한 이 부부가 들려줄 이야기를 향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오늘(9일) 밤 10시 5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 측은 ‘사랑꾼 최수종도 피할 수 없는 신체 변화’가 담긴 영상을 네이버 TV(https://tv.naver.com/v/15677460)를 통해 선공개했다.

 

이날 ‘라디오스타’에는 최수종, 하희라 커플이 출연해 영원히 알콩달콩할 것 같은 부부의 세계를 공개한다. 또 하희라 ‘껌딱지들’ 이태란과 엠블랙 출신 천둥이 함께해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영상에서 최수종은 갱년기 경험을 묻자 “갱년기는 스스로가 만드는 거다”라며 “시간이 지나면서 모든 것에 변화가 온다. 이런 상황들이 나를 스스로 우울하게 만드는 거다”라고 자신만의 갱년기 철학(?)을 밝혔다.

 

침착함도 잠시, 최수종은 MC 안영미가 사전 인터뷰 당시 아내 하희라가 “최수종은 100% 갱년기”라고 고백한 사실을 폭로하자, 고개를 절레절레 저으며 자신이 갱년기라는 사실을 부인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최수종은 “지혜롭게 넘기느냐에 따라 갱년기를 보내느냐 안 보내느냐 이 차이지~"라며 재차 갱년기를 강력하게 부인했고, 이 모습을 지켜보던 ‘라스’ 대표 갱년기 김구라는 “이런 게 갱년기라는 거잖아요~”라고 팩트 폭격을 날려 폭소를 자아냈다. 급기야 하희라는 "노코멘트"를 선언하기도.

 

잉꼬부부의 핑크빛 스토리도 공개된다. 최수종은 매일 운동한 덕분에 신체 나이가 30대라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히며 “배우이기 때문이라는 목적도 있지만 저는 사실 하희라 씨한테 잘 보이고 싶어요”라고 뜬금포 사랑 고백을 펼쳤다.

 

부창부수 사랑꾼’ 하희라 역시 수줍게 “저도 잘 보이려고 운동해요”라고 덧붙여 '라스' MC들을 어질어질하게 만들어 웃음을 안겼다.

 

최수종, 하희라 부부의 핑크빛 스토리는 오늘(9일) 수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네이버 TV MBC ‘라디오스타’ 영상 캡처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