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지혁이 드라마 앨리스에서 홍형사로 활약하며 완벽한 비주얼로 시선을 끌었습니다.

배우 송지혁의 완벽한 비쥬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송지혁이 출연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앨리스'는 죽은 엄마를 닮은 여자, 감정을 잃어버린 남자의 마법 같은 시간여행을 그린 휴먼SF 드라마다. 송지혁은 극중 박진겸(주원)이 소속한 서울 남부 경찰서 형사과 홍정욱 형사로 활약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앨리스’ 에서는 윤태이(김희선)는 앨리스 가이드 팀장(곽시양)에게 ‘진겸에게 멀어져라’ 라는 충고를 들었지만, 계속해서 타임카드와 시간여행에 대해서 조사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가장 의지하던 선배 문서진이 갑작스럽게 죽게 되자 태이는 타임카드에 대한 수사를 부탁한 자신을 탓하며 괴로워 했다.

한편, 형사과 팀원들은 문서진의 죽음을 조사하며 사인 이외에 그 어떤 단서도 남기지 않은 사건에 대해서 의구심을 가지며 사건 해결에 온힘을 쏟았다. 홍형사는 훤칠한 키에 멋진 외모로 짧은 등장에도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 시켰다.

송지혁이 연기하는 홍형사와 형사과 식구들은 진겸의 곁을 지키며 함께 사건을 해결해 나가며 그들이 풀어나갈 시간여행의 비밀에 대해서도 시청자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 (사진=)
▲ (사진=)

 

한편, 배우 송지혁이 출연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앨리스'는 밤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