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 최진혁과 ‘인간’ 박주현의 심상치 않은 첫 대면의 순간이 포착됐다.
 
오는 2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연출 심재현/ 극본 백은진/ 제작 래몽래인)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되어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태생부터 성향까지, 180도 다른 두 캐릭터의 반전 케미가 예고되어 있어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드높이고 있다. 
 
극중 최진혁은 과거의 기억을 모두 잊은 채 미스터리하게 환생한 ‘좀비’ 김무영 역을, 박주현은 열정 넘치는 시사 고발 프로그램 작가 공선지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인간미 넘치는 ‘좀비’와 겁 없는 ‘인간’의 예측할 수 없는 조화에 궁금증이 모아지는 가운데, 묘한 긴장감이 오가는 첫 만남의 순간이 공개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공개된 사진 속 최진혁(김무영 역)은 야생의 좀비 본성을 불태우는 듯 박주현(공선지 역)을 향해 입을 크게 벌리고 있다. 어둠 속에서 그를 마주친 박주현은 놀란 표정을 짓고 있어 간담 서늘한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과연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첫 대면한 두 사람이 어떻게 인연을 이어나가게 될지, ‘깡다구’ 가득한 박주현이 좀비 최진혁을 어떻게 조련해나갈지 궁금증을 더한다.
 
섬뜩함과 유쾌함을 오가는 최진혁과 박주현의 케미스트리는 오는 2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좀비탐정'은 지상파-OTT-IPTV가 협업한 첫 오리지널 콘텐츠로, KBS, 웨이브(wavve), SK브로드밴드 3사가 공동으로 제작투자했다. 매주 토요일 웨이브와 B tv에서 2회차가 독점 선 공개되고 이어 KBS에서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영된다.
 
사진 제공: 래몽래인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