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월화 예능드라마
지난 21일(월) 첫 방송된 KBS 2TV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연출 심재현/ 극본 백은진/ 제작 래몽래인)은 좀비와 인간의 ‘병맛’ 케미로 안방극장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프리스타일 랩으로 발음 연습을 하며 코믹한 매력을 폭발시킨 김무영(최진혁 분)과, 헬멧을 던져 좀비마저 기절시키는 불도저 ‘깡다구’의 소유자 공선지(박주현 분)의 독보적인 매력이 남녀노소 모두의 취향을 저격하며 뜨거운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그런 가운데 쾌활한 분위기 속에서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최진혁(김무영 역)과 박주현(공선지 역)의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 메이킹 영상이 공개돼 시선을 모은다. 
 
공개된 영상에서 최진혁과 박주현은 여유로운 미소를 띤 채 사이좋게 장난을 치며 현장을 환하게 밝히고 있다. 두 사람은 촬영에 돌입하자 유쾌한 웃음을 잃지 않으면서도, 야생의 본능을 불태우며 인간의 머리를 집어삼키려 하는 ‘좀비’ 김무영과 개의치 않는 ‘깡다구’의 소유자 공선지 역에 완벽하게 몰입하고 있다.
 
이어진 추격 신에서 박주현은 전직 투포환 선수인 공선지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선보이며 제자리에서 돌고 도는 장면을 소화해내기도. 최진혁은 박주현의 NG에도 불구하고, 눈조차 깜빡이지 않는 집중력으로 헬멧에 맞아 기절한 김무영에 녹아들어 감탄을 절로 불러일으킨다.  
 
또한 탐정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최진혁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웃음꽃을 피우다가도 촬영이 시작하자 눈빛이 돌변, 놀라운 몰입도를 보이고 있다. 발랄한 매력을 마음껏 뽐내며 등장한 박주현은 완벽한 장면을 위해 최진혁과 끊임없이 의견을 주고받는 ‘쿵짝’을 자랑해 두 사람의 찰떡 케미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고.
 
그런가 하면 최진혁은 생 곱창을 뜯어 먹는 역대급 ‘좀비 먹방’으로 열정 가득한 면모를 뽐내고 있다. 꼼꼼하게 동선을 맞추며 권화운(차도현 역)과 함께 과감한 액션 신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믿고 보는 배우’의 수식어를 입증하고 있다.
 
이처럼 ‘좀비탐정’은 개성 넘치는 배우들의 열연과 통통 튀는 장면들의 향연으로 다음 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좀비탐정'은 지상파-OTT-IPTV가 협업한 첫 오리지널 콘텐츠로, KBS, 웨이브(wavve), SK브로드밴드 3사가 공동으로 제작투자했다. 매주 토요일 웨이브와 B tv에서 2회차가 독점 선 공개되고 이어 KBS에서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영된다.
 
사진 제공: KBS, 래몽래인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