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에서 펼쳐지는 두 남자의 싱글 라이프!
오늘(2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황지영, 김지우)에는 ‘추석 특집 1탄’을 맞아 레전드 혼자남 하석진과 김광규가 출연, 친근하면서도 색다른 일상을 공개한다.
 
오늘 방송에서는 여전히 홀로 라이프를 이어가고 있는 하석진과 김광규가 반가운 귀환을 한다. 이사와 함께 새로운 ‘도시 생활’을 시작한 두 남자는 비슷한 듯 다른 일상으로 색다른 재미를 전할 예정이라고.
 
먼저 ‘자취 메이트’인 인공지능과 함께 적적한 시간을 채워나가는 하석진과 김광규는 미묘하게 다른 대화 방식을 선보인다. 스마트한 신문물을 접한 두 사람의 서로 다른 일상에 스튜디오의 회원들이 180도 다른 반응을 내비쳤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두 사람은 집 안에서 철저한 자기관리를 하며 오랜 기간 내공을 다진 ‘프로 자취생’의 면모를 뽐낸다. 틈이 생길 때마다 ‘셀프 홈트’에 나서며 똑같은 땀방울을 흘리지만, 사뭇 다른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한다고. 
 
또한 두 사람은 스마트함과 아날로그를 오가는 극과 극의 매력을 자랑한다. 온종일 태블릿PC와 함께하며 ‘공대 오빠’의 매력을 자랑한 하석진은 모니터로 뉴스를 접하지만, 김광규는 종이 신문을 읽으며 옛 감성을 뽐낸다고 해 비슷한 듯 미묘하게 다른 두 사람의 일상이 기대감을 한층 더한다.
 
서로 다른 매력을 자랑하는 하석진, 김광규의 홀로 라이프는 오늘(2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MBC <나 혼자 산다>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