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배우 이세영이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에서 치열한 삶 속에서도 긍정적인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오는 26일(월) 밤 9시 20분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극본 이수현 / 연출 박승우 / 제작 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의 이세영이 당찬 매력으로 무장한 한애리 역을 맡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카이로스’는 어린 딸이 유괴 당해 절망에 빠진 한 달 뒤의 남자 김서진(신성록 분)과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 한애리(이세영 분)가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타임 크로싱 스릴러 드라마다.
 
극 중 한애리(이세영 분)는 투병 중인 엄마를 부양하는 가장으로 세 군데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취업준비생이다. 장기 이식 순서만 고대하던 중 엄마가 실종되자 삶을 지탱하던 끈이 끊어진 듯한 절망을 겪는다고. 이런 가운데 미래의 남자 김서진(신성록 분)과 전화로 연결되면서 예측불허 스토리가 전개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이세영은 우연히 신성록의 딸 심혜연(김다빈 역)과 마주친 목격자로 유괴 사건 해결에 힘을 싣는다고 해 궁금증이 고조된다. 고단한 삶을 살아가면서도 아르바이트를 하는 편의점에 아동 실종 전단지를 붙여놓는 등 따뜻한 심성을 보인다고.
 
이처럼 이세영은 절망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는 캐릭터 ‘한애리’로 분해 열연을 예고, 그녀가 그려낼 ‘타임 크로싱’ 스릴러에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쓰리잡 취업준비생의 고단한 삶을 표현할 이세영의 모습은 오는 26일(월)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 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