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스페셜 앨범 ‘세미콜론’ 선주문량 110만 장 돌파…‘더블 밀리언셀러’ 예고

그룹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 [Semicolon](세미콜론)’이 선주문량 110만 장을 돌파했다.

오는 19일 발매되는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 [Semicolon]’이 오늘(16) 기준 선주문량 110만 장을 넘어서며 전작 헹가래에 이어 밀리언셀러를 예고, ‘더블 밀리언셀러를 목전에 두고 있어 또 한 번 세븐틴의 파급력을 입증하며 글로벌 아티스트의 위상을 확고히 했다.

특히 이번 새 앨범이 스페셜 앨범임에도 불구하고 단일 앨범으로 선주문량 110만 장을 돌파한 것은 이례적인 수치이며 전작인 미니 7헹가래의 선주문량 106만 장을 단숨에 돌파, 또 하나의 기록을 경신하며 역사에 길이 남을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했다.

▲ (사진=)
▲ (사진=)

 

세븐틴의 스페셜 앨범 ‘; [Semicolon]’은 예약 판매 오픈과 동시에 각종 온라인 음반 사이트 차트 정상을 기록하는 등 벌써부터 1위 고공행진에 날개를 달아 세븐틴이 스페셜 앨범 ‘; [Semicolon]’과 타이틀곡 ‘HOME;RUN’으로 세울 신기록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