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김태우, 트로트까지 섭렵한 소울킹

가수 김태우가 ‘사랑의 콜센타’에 출격했다.

김태우는 15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보컬의 신 특집에 ‘god(갓)6’ 멤버로 출연했다. 국민 그룹 god의 메인 보컬이자 남다른 소울 감성과 독보적 성량을 갖고 있는 보컬리스트인 김태우는 자신의 히트곡 ‘사랑비’를 부르며 등장, MC들과 미스터트롯 TOP6의 떼창을 이끌어냈다.

미스터트롯 TOP6와 갓6 사이 대결이 이어지는 중간 TOP6와 함께하는 특별 무대가 공개됐다. 김태우는 영탁, 정동원과 팀을 꾸려 국민 그룹 god의 명곡 ‘어머님께’를 열창했다. 김태우는 더욱 소울풀해진 보컬과 변함없는 감성으로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했고 팀을 떠나 세 사람의 시너지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대결 우승까지 단 1승을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뒤집기 찬스를 두고 유닛 대결이 펼쳐졌다. 각 팀에서 3명씩 유닛을 꾸려 대결해 이기는 팀이 찬스를 얻을 수 있는 상황에서 김태우는 신용재, 테이와 함께 발라드 최강 유닛을 결성했다. 장민호, 이찬원, 김희재가 출전한 미스터트롯 TOP6 유닛은 배일호의 ‘당신이 원하신다면’을 선곡해 기선제압에 나섰고 김태우가 이끄는 갓6 유닛은 박상철의 ‘무조건’을 선곡, 폭발적인 가창력과 숨겨진 트로트 감성으로 100점을 받았다. 팀 대표로 찬스를 뽑은 김태우는 1점 차감을 뽑았지만 조관우가 장민호에게 1점 차로 승리하며 다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마지막 주자로 나선 김태우는 이찬원과 대결을 펼쳤다. 후공을 택한 김태우는 어머니의 애창곡인 나훈아의 ‘무시로’를 선곡했고 첫 소절부터 출연진들의 감탄을 불렀다. 김태우는 자신만의 스타일로 트로트를 재해석해 이목을 집중시켰고 무대 중간 음정을 올리며 다시 한번 100점을 받아 팀 승리를 견인했다.

▲ (사진=)
▲ (사진=)

 

<사진 : 사랑의 콜센타 방송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