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다이너마이트’ 남녀 듀엣곡으로 재탄생?! 모두를 감탄하게 한 복면가수 무대는?

내일(18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어느 때보다 특별했던 복면가수 8인의 듀엣무대와 놀라운 정체들이 공개된다.

​이날 ‘빌보드차트 TOP100 1위’라는 신화를 이뤄내며 세계를 물들인 글로벌 K-POP 그룹 ‘BTS’의 히트곡 '다이너마이트'가 복면가왕에서 남녀 듀엣 버전으로 탄생해 눈길을 모은다. 또 부캐 ‘다섯장’으로 활동 중인 펜타곤 후이와 아스트로 MJ가 ‘다이너마이트’ 댄스까지 선보이며 무대를 불태운다. 게다가 투표 결과 또한 입을 다물지 못할 만큼 놀라웠다는 전언이다.

​또 한 듀엣팀이 신화의 곡을 듀엣곡으로 선곡해 무대를 꾸민다. 이에 앤디는 1999년으로 돌아가 향수에 젖은 듯한 모습을 보이는데, 이어 “이 곡이 정말 어려운데 너무 멋있게 소화해주셨다”고 감탄하며 극찬을 쏟아낸다.

​한편 조인성, 차태현과 특급 인맥을 자랑한 복면가수가 화제에 오를 전망이다. 한 복면가수는 “조인성과 차태현을 복면가왕에 추천한다”고 말하며 황금인맥을 과시한다. 뒤이어 “조인성이 복면가왕 연습영상을 찍어줬다”며 판정단들의 부러움을 한몸에 산다.

​복면가수 8인의 화려한 듀엣무대와 판정단들의 예리한 추리력, 그리고 놀라운 반전 정체들은 내일 저녁 6시 2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