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이시언, 신성록의 딸 유괴 사건 범인일까? 대배우가 선보일 만렙 연기에 관심 집중
배우 이시언이 ‘카이로스’에 특별 출연한다.
 
오는 26일(월) 밤 9시 20분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극본 이수현 / 연출 박승우 / 제작 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는 어린 딸이 유괴당해 절망에 빠진 한 달 뒤의 남자 김서진(신성록 분)과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 한애리(이세영 분)가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타임 크로싱 스릴러 드라마다.
 
이시언은 극 중 김서진(신성록 분)의 딸 김다빈(심혜연 분) 유괴 사건의 용의자인 퀵배달부로 변신한다. 충격적인 유괴 사건의 도화선이 되는 인물로 사라진 딸 김다빈이 누군가에게 유괴당했음을 알리며 극에 엄청난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이시언이 수갑을 찬 채 조서를 쓰고 있는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억울한 듯 항의를 하는 듯한 표정과 모자에 가린 얼굴은 유괴 사건의 범인인지 진실을 알 수 없어 보는 이들을 혼란하게 만든다.
 
이처럼 이시언은 선악이 공존하는 표정 연기로 극을 관통하는 유괴 사건의 불씨를 태우며 신스틸러 활약을 예고, 그가 선보일 연기에 관심이 모아진다.
 
시청자를 순식간에 몰입하게 만들 사건의 용의자로 열연을 펼칠 이시언의 모습은 오는 26일(월)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