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는 12월 2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이하 암행어사/ 연출 김정민/ 극본 박성훈, 강민선/ 제작 아이윌 미디어)은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대본 리딩 현장에는 김정민 감독과 박성훈, 강민선 작가를 비롯, 생기발랄한 청춘 에너지로 극을 채워갈 김명수(성이겸 역), 권나라(홍다인 역), 이이경(박춘삼 역), 이태환(성이범 역), 조수민(강순애 역)부터 탄탄한 내공을 자랑하는 레전드 배우 안내상(장태승 역), 손병호(김병근 역), 최종원(강인충 역)까지 ‘암행어사’를 이끌어갈 주역들이 모여 자리를 빛냈다.
 
먼저 ‘암행어사’의 연출을 맡은 김정민 감독은 “큰 사고 없이 건강하게 잘 끝났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애정 어린 포부를 밝혀 현장의 분위기를 훈훈하게 물들였다. 배우들 역시 흥미진진한 극은 물론, 폭넓은 연기 호흡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 뜨거운 박수를 이끌어냈다.
 
본격적인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배우들은 조선 시대에 완벽히 동화된 모습으로 캐릭터와 생생한 싱크로율을 선보였다. 자신이 맡은 성이겸 역에 대해 “무기도 잘 쓰고 말도 잘 타고 굉장히 두뇌가 명석하고 똑똑한 친구입니다”라고 설명한 김명수는 진지한 눈빛을 발산하는가 하면, 현란한 몸짓으로 코믹 연기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현장을 환하게 밝혔다.
 
그와 척척 맞는 연기 호흡을 펼친 권나라는 천연덕스러운 면모에 카리스마까지 지닌 ‘급이 다른’ 홍다인 캐릭터를 찰떡 소화하며 몰입도를 배가했다. 그녀는 안내상과의 능청스러운 케미를 보여주며 색다른 재미를 기대하게 만들기도.
 
정감 가득한 몸종 박춘삼 역에 완벽히 녹아든 이이경은 유쾌한 매력을 마음껏 뽐내며 현장에 웃음꽃을 피웠다. 또한 이태환은 부드러우면서도 단단한 모습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모든 배우는 웃음이 끊이지 않는 분위기 속에서 잔망스러운 매력을 발산, 차진 호흡을 주고받아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이처럼 ‘암행어사’는 배우들의 생동감 가득한 연기와 다채로운 케미스트리로 기분 좋은 시작을 알리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파고들 준비를 마쳤다.
 
진중함과 코믹을 넘나들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는 오는 12월 2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아이윌 미디어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