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강림’ 박유나, 미모부터 학업성적까지 완벽! 원조 새봄고 여신 ‘강수진’ 출격 준비 完!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박유나의 시크한 여신 포스와 걸크러시 매력이 폭발한 첫 촬영 스틸이 공개돼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

 

오는 12월 9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N)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 역대 최고의 인기를 끌고 있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협 감독이 연출을 맡아 열혈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박유나는 극 중 원조 새봄고 여신 ‘강수진’ 역을 맡았다. 그는 타고난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완벽녀이자, 할 말은 꼭 하는 사이다 성격의 소유자. 특히 수진은 수호(차은우 분)의 성적 라이벌이자 유일한 여사친으로, 주경(문가영 분)과는 절친으로 분해 청량한 케미를 뿜어낼 예정이다. 이에 다수의 작품을 통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온 박유나가 ‘강수진’ 캐릭터를 통해 미모와 매력을 폭발시키며 또 한번 눈도장을 찍을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 가운데 ‘여신강림’ 측이 17일(화), 박유나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해 관심을 높인다. 공개된 스틸 속 박유나는 맑고 깨끗한 마스크와 시크함이 돋보이는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단정한 교복에 그린 타이와 딱 붙는 귀걸이로 포인트를 준 세련된 스타일이 그의 똑 부러지는 성격과 센스를 엿보게 한다.

 

무엇보다 박유나의 시니컬한 눈빛과 표정에서 풍겨 나오는 걸크러시한 매력이 보는 이들을 단숨에 끌어당긴다. 반면 싱그러운 미소를 띤 그의 모습에서는 여신 아우라가 풍겨져 나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스틸만으로도 시선을 압도하는 박유나가 ‘강수진’으로 분해 어떤 매력과 활약을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솟구친다.

 

‘여신강림’ 제작진은 “박유나는 첫 촬영부터 탄탄한 연기력과 철저한 캐릭터 연구를 바탕으로 ‘강수진’ 캐릭터를 완벽히 흡수해 감탄을 자아냈다”면서, “특히 박유나의 시크한 매력과 문가영의 러블리한 매력이 융화되며 시너지를 발휘, 촬영장을 한층 밝히고 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연애 세포를 일깨울 상큼 달콤한 로맨틱 코미디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은 오는 12월 9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 tvN ‘여신강림’ 제공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