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과 밤’ 남궁민→이신영, ‘유쾌함 폭발’ 특수팀! 이것이 ‘찐’ 팀워크!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 남궁민과 김설현, 이신영, 최대철이 경찰청 특수팀의 퍼펙트 팀워크를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11월 30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연출 김정현/ 극본 신유담/ 기획 스튜디오 드래곤/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스토리바인픽쳐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 여기에 ‘믿보배’ 남궁민(도정우 역)을 비롯해 김설현(공혜원 역), 이청아(제이미 역), 윤선우(문재웅 역)까지, 연기력과 화제성을 겸비한 라인업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일으키고 있다.

 

이 가운데 ‘낮과 밤’ 측이 또 하나의 환상 조합을 공개해 이목을 사로잡는다. 남궁민이 이끄는 서울지방경찰청 특수팀의 찰떡 팀 케미가 담긴 현장 스틸을 공개한 것. 극중 허술한 듯 능청스러운 ‘팀장’ 남궁민의 캐릭터를 고스란히 보여주는가 하면, 남궁민과 김설현의 티격태격 선후배 케미까지 담겨 있어 흥미를 불러 일으킨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특수팀 사무실에 모인 남궁민, 김설현, 이신영(장지완 역), 최대철(윤석필 역)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남궁민은 어찌된 영문인지 귀를 긁적거리며 멋쩍은 듯 눈을 치켜들고 있는 모습. 경찰청 특수팀 팀장의 위엄과 카리스마는 눈을 씻고 찾아볼 수 없는 남궁민의 허술함이 웃음을 자아낸다. 반면 김설현은 남궁민을 향해 매섭게 눈빛을 빛내고 있어, 마치 상하관계가 뒤바뀐 듯한 분위기로 웃음을 더한다. 나아가 특수팀 4인방이 의기소침한 표정으로 일명 ‘벌서기 대형’을 맞추고 서있는 모습은 이들의 요란한(?) 경찰 생활을 암시하는 듯해 폭소를 유발한다.

 

반면 이신영은 동그란 눈을 초롱초롱 빛내고 있어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낸다. 극중 이신영은 남궁민을 향한 신뢰와 존경으로 똘똘 뭉친 경찰청 제 1의 ‘남궁민 바라기’. 그는 남궁민 말이면 팥으로 메주를 쑨다고 해도 철썩 같이 믿으며 무한 애정을 드러낸다. 이에 특수팀 안에서 싹틀 깨알 브로맨스에도 관심이 쏠린다. 나아가 최대철은 특수팀의 브레인으로 정보와 IT를 담당, 현장을 누비는 남궁민-김설현-이신영을 내부에서 서포트하며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에 ‘낮과 밤’ 측은 “남궁민-김설현-이신영-최대철로 이어지는 경찰청 특수팀의 유쾌한 케미가 극의 쉼표 역할을 톡톡히 할 예정이다. 촬영 현장에서도 마치 팀장과 팀원들처럼 서로 이끌어주고 따르면서 좋은 시너지를 만들어내고 있는 만큼 특수팀의 활약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오는 11월 30일 밤 9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제공> tvN 낮과 밤

▲ (사진=)
▲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