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보기만 해도 '대유잼' 2차 티저 공개! 조인성, "재미없으면 바로 연기할게요"
▲ (사진=)
▲ (사진=)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어쩌다 사장'이 보기만 해도 웃음을 유발하는 2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tvN '어쩌다 사장(연출 류호진, 윤인회)'은 다 되는 시골 가게를 덜컥 맡게 된 도시 남자들의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따뜻한 힐링 예능으로 호평받았던 '서울촌놈'의 제작진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새 프로젝트다. '어쩌다 사장'이 될 두 도시 남자로는 차태현과 조인성이 나선다. 그 겨울, '어쩌다' 사장이 된 차태현과 조인성의 이야기는 25일(목) 저녁 8시 50분 시작된다.

실제 굉장히 가까운 사이로 알려진 차태현과 조인성이 '어쩌다 사장'에서 처음으로 뭉쳐 선보일 절친 케미스트리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는 상황. 두 사람은 때로는 여유롭고 때로는 부지런해야 하는 시골 마을에서 실제 슈퍼를 운영하며 동네에 완전히 스며들 계획이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이들은 이용하는 손님에 따라 가게에서 철물점까지 다 되는 시골슈퍼를 맡아 영업일지를 써 내려간다고 예고해 눈길을 끈다. 특히 시골이 지닌 아름다운 풍경을 비롯해 슈퍼를 방문하는 마을 사람들과의 호흡, 그리고 두 사람을 돕기 위해 찾아온 친구들 또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공개된 2차 티저 영상에서는 차태현이 직접 조인성을 소개해 눈길을 끈다. 조인성은 '어쩌다 사장'을 통해 데뷔 후 첫 고정 예능에 도전하게 되어 많은 시청자의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차태현은 "인성이는 재미있는 아이는 아니다. 사람이 다 똑같지 뭐, 비슷하고"라며, "둘이 예능을 하면 재미가 있을지 그게 걱정이다"라는 솔직한 심정을 고백한다.

이에 조인성은 "재미없으면 바로 연기할게요"라며 센스있는 답변을 해 폭소를 유발한다. 고정 예능 프로그램에서 처음으로 합을 맞추게 된 절친 차태현, 조인성의 설렘과 조심스러움이 섞인 마음이 엿보이는 한편, 보기만 해도 즐거운 두 사람의 케미에 귀추가 주목된다. (영상 URL: http://naver.me/xL1qKGOa, https://youtu.be/R3ek12ZVeIg)

티저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이미 존재 자체가 '대유잼'이다", "두 사람을 바라만 봐도 재밌고, 나도 모르게 입꼬리가 올라간다", "예능 신생아 조인성의 첫걸음 그것만으로도 이미 충분하다", "차태현, 조인성 조합부터 꿀조합! 얼른 보고 싶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차태현과 조인성의 시골슈퍼 영업일지 tvN '어쩌다 사장'은 25일 목요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 tvN '어쩌다 사장' 티저 영상 캡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