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CHOSUN ‘미스트롯2’ 양지은&강혜연-은가은&김연지, “이런 무대 처음이야!”
▲ (사진=)
▲ (사진=)

 

“이런 무대, 진짜 처음이야!”

‘미스트롯2’ 양지은&강혜연-은가은&김연지가 지금까지 무대를 완전히 뒤집어 낼 역전의 용사로의 출격을 예고,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원조 트롯 오디션 TV CHOSUN ‘미스트롯2’는 지난 9회에서 최고 시청률 28.7%(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 무려 9주 연속 지상파-비지상파에서 송출되는 전체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하는 신드롬을 이어갔다. 여기에 총 7차에 걸쳐 진행 중인 ‘대국민 응원투표’ 유효 누적 투표수가 무려 2500만 건에 달하는가하면 TV화제성 분석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조사한 2월 1주 차 비드라마 TV 화제성 부문에서 7주 연속 비드라마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켜내는 등 명실상부 국민 예능의 막강 위엄을 자랑했다.

무엇보다 ‘미스트롯2’는 지난 방송을 통해 결승전에 진출할 최후의 7인을 가려내는 ‘레전드 미션’을 본격 가동, 모두의 이목을 한 데 집중시켰다. 대한민국 트롯 거물 태진아-김용임-장윤정의 히트곡 중 한 곡을 직접 선곡한 참가자들은 그 어느 때보다 열의를 갖고 연습에 임해 살 떨리는 경쟁을 펼쳤던 터. 이들의 선전 끝 전 시즌 통틀어 가장 높은 마스터 점수가 터져 나왔을 뿐 아니라, 참가자들의 영상 조회 수가 무려 500만 건에 육박하는 등 역대급 퀄리티를 자랑해 전율을 일게 했다.

특히 양지은은 갑작스런 결원으로 인해 경연 20시간을 남겨두고 재투입된 핸디캡에도 불구, 절절한 감성이 묻어나는 ‘사모곡’을 통해 중간 랭킹 3위를 차지하는 최대 반전을 써 내렸던 상황. 강혜연과 팀을 이뤄 ‘한 곡 미션’을 해내게 된 양지은이 강혜연과 힘을 합쳐 또 한 번 ‘20시간의 기적’을 이뤄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치솟게 하고 있다. 또한 ‘레전드 미션’ 중간 랭킹 최저 순위라는 위기에 이어 갑자기 경연 파트너가 바뀌어 버린 초유의 사태를 겪게 된 강혜연 역시 제 6차 대국민 응원투표 2위의 저력을 발휘해 판을 뒤집을 수 있을지 두 사람이 펼쳐낼 따로 또 같이 무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레전드 미션’을 남겨두고 있는 김연지와 은가은이 ‘한 곡 미션’에서 듀엣으로 호흡을 맞추며 가열찬 반격에 나선다. 폭발적인 성량과 깔끔한 고음이 강점인 두 사람은 지금껏 선보인 적 없는 새로운 무대로 발라드 여신에서 트롯 여제로서의 입지를 완전히 굳히겠다는 각오를 내비쳐 열기를 폭발시켰던 터. 이렇듯 결승으로 가는 마지막 문턱에서도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대혼란의 순위 경쟁이 가동된 가운데, 14명 중 준결승 미션 순위 경쟁에서 살아남는 최후의 7인은 과연 누가 될 지 초미의 관심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대국민 응원투표’ 누적수가 단 7회 만에 2500만 표에 달하는 등 뜨거운 지지를 보내주셔서 감사하다. 결승전에 오를 TOP7이 탄생되기까지, 단 하나의 라운드만이 남았다. 단 한 번도 본 적 없는 새로운 무대들이 펼쳐질 것”이라며 “끝까지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미스트롯2’는 스마트폰 공식 투표 모바일 앱을 통해 ‘나만의 트롯여제’를 뽑기 위한 제 7차 대국민 응원투표를 진행 중이다. 1일 1회, 1인당 7인을 중복 투표하는 방식이며 추후 결선 점수에 적극 반영된다. ‘미스트롯2’ 10회는 오는 18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TV CHO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