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꽃남’ 시절 회상! “그 때는 성공만, 지금은 실패 많이 겪어”
▲ (사진=)
▲ (사진=)

 

skyTV(스카이티브이)의 종합예능 채널 SKY와 KBS가 공동제작하는 힐링 손맛 예능 ‘수미산장’의 게스트 구혜선이 자신의 20대 초반 히트작 ‘꽃보다 남자’ 출연 당시와 30대 후반이 된 지금을 담담히 비교했다.

25일 방송될 ‘수미산장’ 2회에서는 구혜선과 산장지기 박명수&정은지가 모닥불 앞에서 감자와 마시멜로를 구워 먹으며 힐링 타임을 가진다. 구혜선은 히트작 '꽃보다 남자' 출연 당시를 떠올리며 “그 때는 성공만 할 때고, 지금은 여러 가지 실패를 많이 겪은 상황”이라고 답했다. 하지만 이어 구혜선은 “사람은 계속 실패해야 하는 것 같아요. 실패를 해 봐야 인간이 되는 듯해요”라고 웃으며 말했다.

또 구혜선은 “20대 초반에 엄청난 성공을 했잖아요? 하지만 그 때도 저는 10여년 뒤의 저를 생각했어요. 지금의 인기는 영원하지 않고, 내 삶이나 내 길을 가야 한다고 조금은 애어른처럼 생각했죠”라고 돌아봤다.

'꿈'에 대해 구혜선은 “저는 원하는 꿈을 이미 다 이뤘어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그러면서도 “만약 다시 태어난다면...하고 싶은 게 있긴 해요”라며 뜻밖의 대답을 내놨다. 생각지도 못했던 ‘꿈’에 박명수와 정은지는 깜짝 놀랐고, 구혜선은 “쓸모 있는 사람이 되고 싶은데, 그 생각의 종착지가 바로 그 꿈이었어요”라고 설명했다.

‘수미산장’은 KT그룹 방송 채널 사업자인 skyTV(스카이티브이)의 종합 드라마 오락 채널 SKY와 KBS가 공동제작한다. skyTV는 SKY 채널, 버라이어티 채널 NQQ, 명작 큐레이션 채널 ONCE, 라이프스타일 채널 OL!FE, 스포테인먼트 채널 skySports 등의 채널을 운영하는 종합 콘텐츠 기업이다.

구혜선이 다시 태어난다면 되고 싶다고 밝힌 ‘뜻밖의 꿈’은 2월 25일(목) 밤 10시 40분 SKY와 KBS2에서 방송되는 힐링 손맛 예능 ‘수미산장’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SKY, KBS 수미산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