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 공감력X몰입도, 6人 소년소녀 루키 라인업 확정!
▲ (사진=)
▲ (사진=)

 

“통통 튀는 셔틀콕 같은 중딩들의 짜릿한 한 판 승부!”

배우 탕준상-손상연-최현욱-김강훈-이재인-이지원이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에서 ‘환장의 티키타카 랠리 케미’를 펼칠, 6인의 소년소녀 주연 라인업을 완성했다.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극본 정보훈/ 연출 조영광/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은 배드민턴계 아이돌을 꿈꾸는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땅끝 마을 농촌에서 펼쳐지는 열여섯 소년, 소녀들의 레알 성장드라마다. 인간미 넘치는 농촌 마을을 배경으로 꿈을 쫓는 이들의 순수하고 따뜻한 시선을 통해 시트콤적 재미와 휴머니즘 감동을 동시에 선사할 웰메이드 작품을 선보인다.

이와 관련 ‘라켓소년단’이 신선한 마스크에 탄탄한 연기력, 호감도를 두루 겸비한 캐스팅 라인업으로 극에 유쾌한 활력을 불어넣는다. 먼저 탕준상은 타고난 운동 센스와 동물적인 감각을 지닌 ‘미친 승부욕’의 소유자, 도시 소년 윤해강 역을 말았다. 극중 윤해강은 서울에서 야구 부원으로 생활하던 중 땅끝 마을로 원치 않은 전학을 오게 된 후 크고 작은 갈등과 위기를 겪게 되는 인물. 뮤지컬로 데뷔한 후 스크린관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는 탕준상이 까칠하고 시크한 성격의 윤해강 역으로 분해 또 한 번 인상적인 필모그래피를 만들어낼 전망이다.

손상연은 강한 리더십과 넘치는 에너지를 갖춘 해남서중 배드민턴부 주장 방윤담 역으로 나선다. 극중 방윤담은 인스타 팔로워 10만을 꿈꾸는 SNS 중독남이자 전국구 관종으로, 화려한 외모와 빛나는 실력을 두루 겸비한 든든한 에이스다. 각종 독립 영화 및 드라마에서 남다른 존재감으로 눈부신 성장세를 보여 온 손상연은 ‘능력캐’ 방윤담에 오롯이 빙의해 작품을 든든하게 이끌어간다.

최현욱이 맡은 나우찬은 해남서중의 자타공인 힙합보이이자 패셔니스타로, 극중 껄렁한 겉모습과 달리 뛰어난 공감 능력을 갖춰 부원들의 갈등을 중재하는 해결사로도 종횡무진 활약한다. 김강훈은 배드민턴에 대해선 모르는 게 없는 ‘투머치 토커’ 이용태 역으로 분한다. 자타공인 분위기 메이커이자 아이디어 뱅크 이용태는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의 열성팬답게 옷차림부터 세리머니까지 모조리 따라하는 ‘이용대 덕후’ 면모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재인과 이지원은 각각 전국 1등 해남제일여중 배드민턴부 부원 한세윤과 이한솔 역으로 출연한다. 극중 한세윤은 최연소 국가대표를 꿈꾸는 악바리 배드민턴 소녀로, 완벽한 경기 운영과 뛰어난 집중력 및 승부욕을 보여 어린 선수들의 워너비이자 롤모델로 꼽히는 인물. 이한솔은 좋아하는 것도, 하고 싶은 것도 많은 ‘인싸 여중생’으로, 까칠한 말투와 욱하는 기질로 배드민턴부 내 군기반장으로 군림한다. 매력적인 마스크와 보이스로 개성 강한 연기색을 드러내온 두 사람이 또 어떤 묵직한 아우라를 발산하게 될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제작사 팬엔터테인먼트 측은 “탕준상-손상연-최현욱-김강훈-이재인-이지원까지,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어떤 역할을 맡겨도 200%의 존재감을 발휘해내는 탁월한 배우들”이라는 칭찬을 전하며 “신선한 마스크와 탄탄한 연기력으로 무장한 6인 루키들의 멋진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은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닥터스’, ‘쌈, 마이웨이’, ‘동백꽃 필 무렵’, ‘청춘기록’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았다. 올 상반기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씨엘엔컴퍼니, 어썸이엔티, 골드메달리스트, 브이컴퍼니,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