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행' 강재준, 위大한 치팅데이…호텔급 자연 요리 '폭풍 먹방'
▲ (사진=)
▲ (사진=)

 

'안싸우면 다행이야' 개그맨 강재준이 치팅데이를 맞이해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19일 밤 9시 방송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 노승욱, 이하 '안다행')에서 성시경과 하하, 백지영의 두 번째 소조도 이야기가 펼쳐진다. 여기에 '대세 개그맨' 강재준이 합류해 시너지를 더한다.  

평소 운동에 대한 열의를 보여왔던 강재준이 이날 치팅데이를 맞이해 '연예계 대표 요리 금손' 성시경을 따라 소조도까지 찾아온 것.

등장부터 예사롭지 않은 눈빛을 보여준 강재준은 아내 이은형이 직접 만들어준 치팅데이 티셔츠를 입고 '먹부림'을 향한 비장함을 전한다. 급기야 강재준은 자연인의 유일한 친구인 닭을 보고 입맛을 다셔 자연인을 당황케 했다고. 

또 강재준은 특유의 친화력과 넘치는 에너지로 '안다행'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그는 섬에서는 볼 수 없는 '성시경 표 특식'에 생생한 리액션은 물론,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하는 먹방으로 보는 재미를 극대화시킨다. 성시경과 하하, 강재준이 보여줄 유쾌한 케미에도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한편 성시경과 하하, 자연인까지 깜짝 놀라게 만든 강재준의 거침없는 활약은 19일 밤 9시 MBC '안다행'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