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무형 문화유산의 상속자가 된 여섯 남자
▲ (사진=)
▲ (사진=)

 

‘1박 2일’ 멤버들이 한국 무형 문화체험에 도전하며 뜻깊은 재미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12일(어제)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가 시청률 10.2%(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연정훈이 기술을 펼치는 택견 사범님의 발바닥에 적힌 글자를 포착하지 못해 ‘버카’의 저력을 입증한 순간에는 분당 최고 시청률 14.4%(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안방극장에 꽉 찬 웃음을 안겼다. 2049 시청률 또한 4.2%(닐슨코리아 제공, 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1위에 등극하며 주말 저녁을 사로잡았다.

어제 방송된 추석 대기획 문화유산 특집 ‘상속자들’ 첫 번째 이야기에서는 우리나라 무형 문화유산의 매력을 전파하기 위해 떠난 여섯 남자의 여행기가 펼쳐졌다.

먼저 지난주에 이어 잔치의 대미를 장식할 경품 추첨이 이어졌다. 아침잠에 취해있던 멤버들은 경품 얘기에 눈을 번쩍 뜨며 관심을 보이는가 하면, 라비는 아버지가 두바이에서 TV를 따낸 일화로 분위기를 띄우기도. 그러나 눈으로만 즐기는 ‘대게 스탬프 투어’가 1등 경품으로 공개되자 멤버들은 필사적으로 1등을 기피했다. 

긴장감이 감도는 경품 추첨 결과 1등에 당첨된 박복의 대명사 딘딘은 동반 1인으로 문세윤을 선택했다. 울며 겨자 먹기로 투어를 떠났던 두 사람은 눈앞에 펼쳐진 푸르른 바다의 향연과 대게 조각상의 조화로움에 감탄을 연발하며 인증샷을 완성했고, ‘여름 노래 큰 잔치’ 특집의 마무리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이어 추석 대기획 문화유산 특집 ‘상속자들’이 시작됐다. 멤버들은 한국 무형 문화유산을 전파할 상속자로 변신, 뜻깊은 여행 주제에 뿌듯함을 드러냈다. 멤버들은 3명씩 팀을 나누어 떠나는 이번 여행에 고기가 걸린 미션이 있는 윗마당과 묵밥이 무조건 제공되는 아랫마당 중 어느 곳으로 떠날지 일생일대의 고민에 빠졌다. 이에 연정훈은 “무슨 무형 문화재가 있는지 생각해야 될 거 아니야!”라며 따끔한 일침을 가했고, 멤버들은 열의에 가득 찬 ‘열정훈’을 피하기 위해 한층 더 심혈을 기울여 보는 이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윗마당으로 떠난 김종민과 문세윤, 딘딘은 압도적인 하늘 위를 호령하는 경이로운 줄타기 공연에 입을 다물지 못한 채 뜨거운 박수를 보냈다. 이어지는 명인과의 토크에서 딘딘은 “연금 같은 게 나와요?”라고 진지하게 질문해 명인을 당황시키기도.

아랫마당으로 향한 연정훈과 김선호, 라비는 택견원의 웅장함에 환호를 내질렀다. 특히 초반부터 열정을 불태우던 연정훈은 끊이지 않는 질문 공세로 전승교육사를 쩔쩔매게 했다. 첫 번째 택견 겨루기를 감상한 이들은 택견의 날렵함과 아름다운 몸짓에 놀라는 한편, 라비는 “걱정되기 시작하네요”라며 ‘열정훈’과의 택견 체험에 대한 두려움(?)을 내비치기도. 그런가 하면 두 번째 겨루기를 유심히 지켜보던 김선호는 “이거 약간 짜신 거 같은데?”라고 의혹을 제기, 눈길을 사로잡는 택견 대결을 또 한 번 관람하기 위한 귀여운 수작(?)으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저녁 식사 복불복을 위해 황금 거북이를 모아야 하는 연정훈과 김선호, 라비는 택견 기술을 선보이는 6명의 사범님의 발바닥에 쓰인 단어를 찾는 ‘이크에크 단어 찾기’ 미션에 나섰다. 자신만만하던 세 남자는 순식간에 스쳐 지나가는 발동작에 오답 대행진을 펼치기도. 이때 김선호는 남다른 동체시력을 자랑하며 글자를 포착해 ‘호글아이’에 등극했다. 그는 자신과 달리 고전하는 멤버들 때문에 울화통을 터트렸지만, ‘찍신’이 강림한 라비가 기적적으로 마지막 단어를 맞추며 2개의 황금 거북이를 거머쥐게 되었다.

이렇듯 ‘1박 2일’은 한국 무형 문화를 대표하는 줄타기와 택견의 화려한 기술로 시선을 장악함과 더불어 무형 문화 상속자가 되기 위한 도전으로 꽉 찬 재미까지 전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라비 머리 이쁘다. 문세윤도 잘 어울리네”, “이런 주제 환영입니다. 이번 방송 너무 뜻깊고 좋았어요”, “줄타기 진짜 멋있다. 대단하시네”, “우리 문화를 지키려고 하시는 분들의 모습 너무 보기 좋네요”, “택견 아름답고 멋지다”, “우리 문화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배울 수 있어서 좋았어요”, “호글아이 진짜 웃기네” 등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웃음과 감동을 선물하는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1박 2일 시즌4’는 매주 일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 2TV <1박 2일 시즌4> 방송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