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세대 대표' 더보이즈, 한계 없는 성장세
더보이즈/IST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더보이즈가 파죽지세를 이어가고 있다. 초고속 컴백으로 돌아온 이들은 새 싱글 '메버릭'(MAVERICK)으로 데뷔 이후 처음 지상파 가요 순위 프로그램 1위를 모두 섭렵, 4세대 대표 보이그룹으로서 탄탄한 입지를 다져나가는 중이다.

더보이즈는 지난 1일 세 번째 싱글 음반 '매버릭'을 발표했다. 신곡 '매버릭'은 우리 그 자체로 존재하겠다는 더보이즈만의 자신감 있는 메시지를 담은 곡이다. 이들은 지난 8월 미니 6집 타이틀곡 '스릴 라이드'(Thrill Ride)로 활동한 이후 무려 3개월 만에 초고속으로 돌아왔다.

타이틀곡 '매버릭'으로 2주간 활발한 활동을 펼친 더보이즈는 이번 활동을 통해 값진 성과를 얻었다. 활동 2주 차인 지난 9일부터 14일까지 SBS MTV '더쇼', MBC M '쇼챔피언'은 물론, KBS, MBC, SBS 등 지상파 3사 음악 프로그램 차트에서 모두 1위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앞서 지난 활동곡 '스릴 라이드'로 '더쇼' '쇼! 챔피언', 엠넷 '엠카운트다운'과 KBS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에서 1위 트로피를 품에 안은데 이어, 이번 '매버릭'으로 데뷔 후 처음으로 SBS '인기가요'에서도 1위를 기록, 성장세를 입증했다.

이는 음원과 음반 판매량을 다 잡은 결과다. '매버릭'은 발매와 동시에 국내 음원차트 벅스에서 1위, 멜론 실시간 4위를 기록했고, 앨범 전곡이 차트인에 성공했다. 아이튠즈 송 차트에서도 7개 국가에서 정상에 올랐고,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는 3000만 뷰를 넘어서는 등 글로벌 입지를 보여줬다.

또한 '매버릭'은 3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임에도 한터차트 등 국내 음반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고, 초동(앨범 발매 일주일간 판매량) 48만 장을 뛰어 넘으며 탄탄한 팬덤의 힘을 입증했다. 앞서 더보이즈는 지난 8월 발매한 미니 6집으로 처음으로 초동 50만장 판매고를 달성하며 하프 밀리언셀러에 달성하기도 했다.

 

 

 

더보이즈/IST엔터테인먼트 © 뉴스1

 

이처럼 더보이즈는 꾸준한 성장을 보여주며 4세대 아이돌 사이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2017년 12월 데뷔해 다음달 4주년을 맞이하는 이들은, 특히 지난해와 올해 '로드 투 킹덤'과 '킹덤'이라는 두 번의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거치면서 강력한 퍼포먼스와 완성도 높은 무대를 마음껏 펼쳐 보였다. 이 결과 강력한 팬덤을 구축함과 동시에 K팝 신에서 인지도를 높이며 남다른 존재감을 갖추게 됐다. 특히 화려한 퍼포먼스 중심으로 무대를 꾸몄던 '킹덤'을 마친 뒤에는 청량 콘셉트의 '스릴 라이드'와 파워풀한 군무를 내세운 '매버릭'까지 반전의 매력을 연이어 선보이며 성장세에 불을 지폈다.

앞서 더보이즈는 '매버릭' 쇼케이스에서 '성장세를 이룰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서 "더보이즈의 궁극적인 색이 멤버들의 개성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라고 밝히면서, "멤버들이 다들 멋있고 개성이 뛰어나지 않나, 그래서 많은 스펙트럼을 소화할 수 있는 것이 우리의 자부심"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러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올 하반기 K팝 신에서 '더보이즈'라는 이름을 확실하게 새긴 이들은 오는 12월 3~5일 서울 SK핸드볼경기장에서 온·오프라인 팬콘 '더 비-존'(THE B-ZONE)을 열고 무려 2년11개월 만에 대면으로 팬들을 만나 달라진 인기를 실감할 것으로 기대된다. 2021년을 화려하게 장식한 더보이즈가 내년에는 또 어떤 성장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