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철, 천우희 초대로 '바퀴 달린 집3' 등장…엉뚱 매력 발산
tvN '바퀴 달린 집3'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바퀴 달린 집3' 배우 조현철이 남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에서는 배우 천우희, 조현철과 함께했다.

이날 조현철이 천우희의 초대로 뒤이어 합류했다. 앞서 천우희는 조현철에 대해 "수줍음이 되게 많아서 안 나온다고 할 줄 알았는데 재밌겠다고 하더라"라고 전해 궁금증을 안겼다.

천우희와 바달집(바퀴 달린 집) 집주인 3인방 성동일 김희원 공명이 가을 산책에 나선 사이, 조현철이 도착했다. 조현철은 천우희와 드라마 '아르곤'으로 인연을 맺었고, 김희원과는 영화 '이웃사촌'에서 열연했다. 조현철은 최근 화제작 'D.P.'로 탄탄한 연기 내공을 뽐내며 더욱 주목을 받고있다.

주인 없는 집에 혼자 도착한 조현철은 어색한 마음에 가방을 끌어안고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도착한 성동일은 "사진과 이미지가 완전 다르다"라며 처음 본 조현철의 모습을 신기해하기도. 조현철은 바달집 식구들을 위해 호박시루떡을 선물했다.

수줍게 바달집 식구들과 인사를 나눈 조현철은 독특한 말투와 나긋나긋한 행동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어 조현철은 일찍 도착했지만, 천우희가 바쁠까 봐 연락을 못 했다고 털어놓으며 웃음을 안겼다. 긴장한 듯한 조현철의 모습에 성동일은 "A형이니?"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조현철은 저녁 준비를 도왔고, 혼잣말하며 "맛있어져라"라고 흥얼거리는 등 엉뚱한 매력으로 재미를 더했다. 김희원은 조현철에 대해 "독특하고, 연기도 개성이 있다"고 칭찬했고, 조현철은 "자연스럽고, 표현을 과하게 하지 않는 연기를 좋아한다"고 소신을 밝혔다.

한편 tvN '바퀴 달린 집3'는 바퀴 달린 집을 타고 전국을 유랑하며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살아보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